뉴스캔

기사 (전체 3,13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금융·증권] 코스피, TPP 효과에 이틀째 상승
코스피가 이틀째 상승세를 이어가며 1990선에 안착했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개인이 1500억원 이상 매도폭탄을 던지면서 소폭 상승에 그쳤다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6일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2.40포...
안혜경 기자  2015-10-06
[금융·증권] 국내 주식형 펀드, 5거래일 만에 자금 순유출
국내 주식형 펀드에서 5거래일 만에 자금이 빠져나갔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국내주식형펀드는 5일 만에 자금유출로 전환했다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6일 한국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지난 2일 상장지수펀드(ETF)를 제외한 국내 주식형 펀...
안혜경 기자  2015-10-06
[금융·증권] 금감원, 눈질환 레이저 수술도 보험금 지급
금융감독원은 내년부터 눈 질환 보험상품의 보장 범위에 레이저 수술을 포포함시키기로 했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다양한 눈 질환을 포괄적으로 보장하는 보험상품 개발을 유도하기로 했다고요?= 네, 그렇습니다. 금감원은 12개 보험사의 ...
안혜경 기자  2015-10-06
[금융·증권] 금감원, 실손보험 입원기간 관계없이 보장 가능
최초 입원일로부터 1년이 경과하면 90일간 보장을 못 받던 실손의료보험이 보장한도 내에서는 예외 없이 보장받을 수 있게 바뀐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실손의료보험 보장한도까지 입원의료비를 받을수 있다고요?= 네, 그렇습니다. 금융감...
안혜경 기자  2015-10-06
[금융·증권] 금융당국, '국민 재산늘리기 프로젝트' 추진
금융사들의 판매 중심 거래관행을 종합자산관리 형태로 전환 할 계획이라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금융당국이 '국민 재산늘리기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5일 국민 재산 늘리기 프로...
안혜경 기자  2015-10-05
[금융·증권] 코스닥, 외인 매수에 사흘째 상승 마감
코스닥지수가 사흘째 상승했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외국인의 연속 매수에 힘입어 계속 상승세를 보이고 있죠?= 네, 그렇습니다. 5일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코스닥지수는 전거래일보다 4.77포인트(0.69%) 오른 691.19에 마감했는데요...
안혜경 기자  2015-10-05
[금융·증권] 코스피, 소폭 상승 마감
장중 1% 이상 급등했던 코스피지수가 소폭의 상승세로 마감했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국내 기업들의 3분기 실적발표를 앞두고 관망심리가 확산됐다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5일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 보다 8.57포인트(0.44%) 오...
안혜경 기자  2015-10-05
[금융·증권] 예금 담보 신용카드 발급 허용
신용이 아닌 예금을 담보로 한 신용카드 발급이 허용된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신용등급이 없는 경우 예금을 담보로 신용카드 발급이 가능하게 된다고요?= 네, 그렇습니다. 금융위원회는 5일 예금을 담보로 한 신용카드 발급을 허용해 달...
안혜경 기자  2015-10-05
[금융·증권] 국민연금, 국내 증시 투자 10대그룹에 편중
500조원의 거대 기금을 운용하는 국민연금공단이 국내 증시에서 일부 대기업에 투자를 집중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국민연금의 국내 투자액의 38%는 삼성과 현대차그룹이라고요?= 네, 그렇습니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안혜경 기자  2015-10-05
[금융·증권] 국내 주식형 펀드, 4거래일 연속 자금 순유입
국내 주식형 펀드에 나흘째 자금이 들어왔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국내와 해외 주식형 펀드에 자급 유입세가 계속되고 있죠?= 네, 그렇습니다. 5일 한국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지난 1일 상장지수펀드(ETF)를 제외한 국내 주식형 펀드에 8...
안혜경 기자  2015-10-05
[금융·증권] 자동차 보험료, 평균 4.3%~최대 8.8% 인상
중소형 보험사들이 잇따라 자동차 보험료를 올리고 있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보험사들이 줄줄이 자동차 보험료를 올릴 것으로 보인다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메리츠화재는 영업용 자동차 보험료를 다음 달부터 평균 8.8% 올리기로 ...
안혜경 기자  2015-10-05
[금융·증권] 30분 지연이체, 16일부터 서비스 시작
고객이 원하면 자금 이체의 효력을 일정 시간 늦추는 ‘지연이체 신청제도’가 오는 16일 은행권부터 시행된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지연시간을 3시간까지 설정할 수 있는 지연이체가 시작된다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금융감독원과 금...
안혜경 기자  2015-10-05
[금융·증권] 신한카드, 카드론·현금서비스 수수료 인하
신한카드가 장기 대출(카드론)과 단기 대출(현금서비스) 수수료율을 인하한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KB국민카드와 롯데카드에 이어 신한카드도 수수료율을 내린다고요?= 네, 그렇습니다. 신한카드는 지난 1일부터 카드론 최고 금리를 24...
안혜경 기자  2015-10-05
[금융·증권] 체크카드, 성장률 둔화 추세
소득공제 혜택에 힘입어 급속도로 성장하던 체크카드가 성장한계에 직면했다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늘어나는 사용실적과는 달리 체크카드 성장률은 줄고 있다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5일 정훈 KB금융경영연구소 연구원이 내놓...
안혜경 기자  2015-10-05
[금융·증권] 9월 한국 외환보유액, 3개월 만에 증가
우리나라의 외환보유액이 석 달 만에 증가세로 돌아섰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7,8월에 줄었던 외환보유액이 다시 증가했다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5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지난 9월 말 현재 외환보유액은 3천681억1천만 달러로 8월 ...
안혜경 기자  2015-10-05
[금융·증권] 오너가(家) 미성년 주식 평가액 총 1조원 돌파
상장사 오너가(家)의 미성년 자녀들이 보유한 주식 자산이 올해 눈덩이처럼 불어나며 1조원을 넘어섰다고 합니다. 자세한 낻 알아보겠습니다. - 미성년 주식부자들의 주식 보유액이 연초보다 크게 늘었다고요?= 네, 그렇습니다. 재벌닷컴에 따르면 지난달 말 ...
안혜경 기자  2015-10-04
[금융·증권] 9월 은행권 주택담보대출, 5년 만에 최대폭 증가
은행권의 지난달 주택담보대출이 3조9천억원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주택담보대출 잔액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고요?= 네, 그렇습니다. 은행권에 따르면 KB국민·신한·우리·KEB하나·농협·기업 등 6대은행의 9월 말 ...
안혜경 기자  2015-10-04
[금융·증권] 청년희망펀드 공익신탁, 출시 은행 확대
‘청년희망펀드 공익신탁’ 출시 은행이 총 13곳으로 확대된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청년희망펀드에 가입 할 수있는 은행이 더 늘어난다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은행연합회에 따르면 5일 IBK기업·대구·부산·경남은행이, 8일에는 수...
안혜경 기자  2015-10-04
[금융·증권] 은행 중도상환수수료, 이르면 10월중 인하
우리 KEB하나 농협 등 주요 시중은행들이 이르면 이달중 대출 중도상환수수료를 인하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시중 은행들이 중도상환수수료를 인하를 검토 중이라고 하죠? = 네, 그렇습니다. 금융권에 따르면 우리은행은 ...
안혜경 기자  2015-10-04
[금융·증권] 금융지주 저축은행, 연계영업으로 대출 확대
금융지주 계열 저축은행들이 본점을 활용한 연계영업을 통해 업무 영역을 넓혀나가고 있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같은 금융지주 계열 저축은행이 한 건물에 있는 경우가 늘고 있고 있다고요?= 네, 그렇습니다. 금융권에 따르면 최근 금융지...
안혜경 기자  2015-10-03

뉴스캔

주소: 04167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25 (마포동, 신한디엠빌딩 778호)  |  대표전화 : 070-7724-0363  |  팩스 : 0303-0363-3922  |  email : easypol1@gmail.com
등록번호 : 서울아00170  |  등록일 : 2006년2월13일  |  대표·발행·편집인 : 장덕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덕수 Copyright © 2008 - 2019 뉴스캔. All rights reserved.
뉴스캔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