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캔

기사 (전체 3,13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금융·증권] 카드 없이 생체인식으로 ATM에서 현금인출
은행업계가 홍채 또는 얼굴 인식이 가능한 현금자동입출금기(ATM)를 통해 카드 없이 현금인출이 가능한 시대를 열고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세계적인 은행들이 생체인식 도입을 활발하게 추진 중이라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25일(현지...
안혜경 기자  2015-10-26
[금융·증권] 코스닥, 나흘 만에 690선 마감
코스닥시장이 외국인과 기관의 쌍끌이 매수에 힘입어 690선에 다시 올랐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중국의 경기부양책과 맞물려 소비 관련주와 모바일게임주가 강세를 보였다고요?= 네, 그렇습니다. 26일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8.76포인...
안혜경 기자  2015-10-26
[금융·증권] 코스피, 2040선 안착
코스피지수가 유럽과 중국발(發) 경기 부양 기대감으로 이틀째 2040선에서 상승 마감했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외국인과 기관이 이틀째 동반 '사자'에 나섰다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26일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7.6...
안혜경 기자  2015-10-26
[금융·증권] 여신협회, 대출채권 매각 때 채무자 통보 의무
여신금융협회는 금융소비자의 알 권리를 강화하기 위해 대출채권을 양도·매각할 때 의무적으로 채무자에게 사전·사후 안내하도록 업계 표준 통지절차를 시행한다고 26일 밝혔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표준 통지절차는 오는 31일부터 시행한다고 하...
안혜경 기자  2015-10-26
[금융·증권] 자동차 보험금 지급내역, 12월부터 문자 통보
보험 가입자는 자동차 사고로 다른 사람의 차량이나 재물에 손해를 입힌 뒤 보험사가 피해자에게 물어준 보험금 내역을 문자로 받을 수 있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앞으로 자동차 보험금 지급내역을 세부적인 것까지 문자로 통보해야한다고요?...
안혜경 기자  2015-10-26
[금융·증권] 초저금리에도 가계저축 증가
금리가 역대 최저 수준으로 낮아졌는데도 저축률은 오히려 높아지는 역설적인 현상이 벌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가계저축률 증가 추세는 올해에도 이어질 전망이라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26일 정부와 한국은행에 ...
안혜경 기자  2015-10-26
[금융·증권] 국내 주식형펀드, 11거래일 연속 자금 순유출
국내 주식형펀드에서 11거래일째 자금이 빠져나갔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자금 유출이 계속되고 있다고요?= 네, 그렇습니다. 26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지난 22일 국내 주식형펀드(상장지수펀드 제외)에서 487억원이 순유출됐다. 해외 ...
안혜경 기자  2015-10-26
[금융·증권] 최대 17% 저렴한 인터넷 자동차 보험, 다음 달 출시
다음 달 온라인 보험슈퍼마켓이 열리면 온라인에서 보험가입을 완료할 수 있는 인터넷다이렉트 상품이 봇물을 이룰 전망입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보험사들이 새로운 온라인 상품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보험업계에 따르면...
안혜경 기자  2015-10-26
[금융·증권] 국내은행, 중국 순이익 반토막
중국 경기 둔화로 국내 은행들이 중국 시장에서 고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부실 여신이 늘고 수차례 금리인하로 순이자마진(NIM)도 급감했다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국민·신한·우리·...
안혜경 기자  2015-10-25
[금융·증권] 금융위, 서민금융상품 3종 출시 예정
금융위원회는 내달 3일부터 은행권이 징검다리론 상품 등 서민 금융 상품을 출시한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이번에 출시되는 상품은 어떤 것입니까?= 징검다리론은 정책 서민금융 상품인 햇살론(6등급 이하)을 성실 상환한 사람을 지원하는...
안혜경 기자  2015-10-25
[금융·증권] 사모펀드, 설립·운용·판매 규제 완화
금융회사 근무 경력이 3년 이상인 금융권 종사자는 누구나 사모펀드를 운용할 수 있도록 규제가 완화된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사모펀드 진입 장벽을 낮춘다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사모펀드 활성화를 골자로...
안혜경 기자  2015-10-25
[금융·증권] 제2금융권에도 핀테크 열풍
상호금융사, 카드사 등 제2금융권에도 핀테크 바람이 불고 있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신협·새마을금고와 카드사들이 자체 핀테크 시스템 개발 나섰다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금융권에 따르면 신협은 최근 '협동조합 전용 핀테...
안혜경 기자  2015-10-25
[금융·증권] 정부, 협동조합 보증지원 확대
정부가 협동조합의 금융권 이용을 지원하는 보증 프로그램의 대상과 한도를 확대한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기획재정부는 협동조합의 보증제도를 개선하기로 했다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현재 정부는 협동조합의 금융권 이용을 지원하기 위...
안혜경 기자  2015-10-25
[금융·증권] 금리인하요구권, 할부금융·리스도 적용
주로 대출에만 적용돼 온 금리인하요구권이 할부금융이나 리스에도 적용된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금리인하 요구권의 활성화를 위한 조치라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금융감독원은 최근 '금리인하요구권 운영 관련 행정지도 시행&#...
안혜경 기자  2015-10-24
[금융·증권] 삼보컴퓨터 '3만대 1' 감자, 개미투자자 '멘붕'
삼보컴퓨터(현 에스컴)가 3만대 1의 감자를 진행하면서 800명이 넘는 소액주주들의 주식이 휴지 조각이 돼 버렸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이번 감자로 개인투자자들은 '멘붕' 상태라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24일 금융투...
안혜경 기자  2015-10-24
[금융·증권] 삼성엔지니어링, '어닝쇼크'로 연일 급락
올해 3분기 '어닝쇼크'를 기록한 삼성엔지니어링이 이틀째 급락했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52주 신저가를 새로 썼다고 하죠? = 네, 그렇습니다. 23일 유가증권시장에서 삼성엔지니어링은 전날보다 19.88% 하락한 2만75...
안혜경 기자  2015-10-23
[금융·증권] 신용평가사 애널리스트, 내년부터 순환제 폐지
내년부터 신용평가사 애널리스트 순환제가 폐지된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애널리스트 순환제가 폐지된다고요?= 네, 그렇습니다. 23일 금융감독원은 애널리스트 순환 규정 폐지 등의 내용을 담은 '금융투자업 규정 시행세칙'...
안혜경 기자  2015-10-23
[금융·증권] 4대금융그룹, 3분기 깜짝실적
국내 4대 금융그룹(신한·KB·하나·농협)이 올해 3분기 초저 금리 기조에도 비교적 양호한 실적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신한금융과 농협금융은 깜짝 실적을 냈다고요?= 네, 그렇습니다. 23일 금융권에 따르면 신한 ...
안혜경 기자  2015-10-23
[금융·증권] 대출금리 조작, 농협 조합장 등 8명 기소
고객들의 대출금리를 조작해 거액의 부당 이득을 챙긴 혐의로 경남 창원의 한 농협 관계자들이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대출금리를 조작해서 11억원대의 부당 이득을 챙겼다고 하죠.= 네, 그렇습니다. 창원지검 형사1부(황의수 ...
안혜경 기자  2015-10-23
[금융·증권] 코스닥, 680선 회복
코스닥지수는 외국인과 개인 매수로 오르며 680선으로 올라섰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외국인과 개인의 매수세가 지수를 끌어올렸다고요?= 네, 그렇습니다. 23일 코스닥지수는 전장 대비 5.67포인트(0.84%) 오른 681.97에 장을 ...
안혜경 기자  2015-10-23

뉴스캔

주소: 04167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25 (마포동, 신한디엠빌딩 778호)  |  대표전화 : 070-7724-0363  |  팩스 : 0303-0363-3922  |  email : easypol1@gmail.com
등록번호 : 서울아00170  |  등록일 : 2006년2월13일  |  대표·발행·편집인 : 장덕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덕수 Copyright © 2008 - 2019 뉴스캔. All rights reserved.
뉴스캔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