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캔

기사 (전체 48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권선필의 SNS칼럼]] [권선필의 SNS칼럼] 국가나 지역을 하나로 묶어주는 틀은 무엇일까?
6회 지방선거 후 그리고 이어진 박근혜 정부에서 한참 뜨고 있던 '행복'에 대해서 지표를 개발하는 연구에 참여한 적이 있었다. 행복지표에 대한 연구와 자문 과정에서 일반시민과 공무원과 연구자, 그리고 정치인들이 행복에 대해 무엇을 할 수...
(정리)김미연 기자  2019-07-15
[[목영만의 SNS칼럼]] [목영만의 SNS칼럼] 신숙주의 유언
임진왜란이 일어나기 120여년전인 1471년에 신숙주는 일본열도에 관한 책 '해동제국기(海東諸國記)'를 씁니다. 그 책은 세종의 명에 의하여 일본에 서장관으로 다녀온 후 30여년걸쳐서 쓴 일본에 관한 제도,지리,풍습등 거의 모든 내용이 ...
(정리)김미연 기자  2019-07-15
[[최명길의 SNS칼럼]] [최명길의 SNS칼럼] 美, 북한의 동결 협상(기보유 핵 인정)을 수용한 것인가?
김정은의 승부가 통하기 시작했다. 2018년 신년사로 시작한 대미 외교 공세가 급기야 성과(?)를 낼 수 있는 전기를 맞았다. 재선에 내몰린 트럼프는 결국 김정은의 숨길을 열어줬다. 6.30 판문점 회동으로 전기를 맞았으니, 김정은에겐 1년 반의 ‘1...
(정리)김미연 기자  2019-07-02
[[권선필의 SNS칼럼]] [권선필의 SNS칼럼] 황금액자에 담아야할 순환경제
쓰레기를 계속 만들어내는 경제는 지속가능하지 않다. 재생이 가능하지 않고 쓰레기를 만들어 낼 수 밖에 없는 모든 경제활동은 축소되고 재구성되어야 한다. 계속 새로운 것을 만들어 내는 대신에 재활용(recycle), 재사용(reuse), 반환(retur...
(정리)김미연 기자  2019-06-28
[[권선필의 SNS칼럼]] [권선필의 SNS칼럼] 21세기를 위한 8가지 경제 원칙
*지난달 David Korton의 홈페이지에 올라온 "살아있는 지구에 사는 사람들을 위한 21세기 경제학"에 담긴 8가지 원칙을 이해하기 쉽도록 우리말로 번역해보았다. 원칙 1 행복GDP가 아니라 사람을 포함한 전지구의 행복을 높이는데 모든 경제활동의...
(정리)김미연 기자  2019-06-26
[서준원 박사의 SNS칼럼] [서준원 박사의 SNS칼럼] 네티즌 수사대 vs 윤지오의 건곤일척
검찰과거사진상조사단의 요청으로 장자연 사건의 증언자로 윤지오 씨가 등장하자, 언론과 방송 그리고 SNS에서 기이한 신드롬 현상이 발생했다. 문재인 대통령의 수사 독려가 있은 직후부터 조짐이 수상하게 흘러갔다. 문 대통령의 직설적 언급에 언론과 방송은 ...
(정리)김미연 기자  2019-06-19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51] 다문화 역사인물 열전 9 - 조선시대 만주족 출신 향화인들과 왕실 수비대장 동청례
​​ 앞서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50편, 다문화 역사인물 열전 8편에서 만주족 출신 이지란(퉁두란)에 대해 썼다. 그는 만주족의 부족장이었던 천호장 벼슬을 물려받고, 고려에 귀화한 뒤 태조 이성계와 함께 황산대첩 등 왜구 토벌에...
(정리)김미연 기자  2019-06-18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50] 다문화 역사인물 열전 8 - 태조 이성계를 도와 조선을 건국한 이지란
우리나라의 경우 화산이나 지진과 같은 천재지변은 많지 않지만, 외적의 침략은 수없이 받은 나라였다. 그것은 반도라는 특성 때문일 것이다. 대륙은 만주와 시베리아, 중국으로 이어지고 해양은 일본으로 연해 있다. 따라서 대륙과 해양에서 정치적 통합이 이뤄...
(정리)김미연 기자  2019-06-18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50] 다문화 역사인물 열전 8 - 태조 이성계를 도와 조선을 건국한 이지란
우리나라의 경우 화산이나 지진과 같은 천재지변은 많지 않지만, 외적의 침략은 수없이 받은 나라였다. 그것은 반도라는 특성 때문일 것이다. 대륙은 만주와 시베리아, 중국으로 이어지고 해양은 일본으로 연해 있다. 따라서 대륙과 해양에서 정치적 통합이 이뤄...
(정리)김미연 기자  2019-06-18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49] 다문화 역사인물 열전 7 - 조선 최고의 과학자 장영실
우리의 역사를 보면 외국인에 대한 배척의 분위기를 찾아보기 힘들다. 이미 고조선의 기자와 위만, 그리고 신라의 석탈해, 김알지, 그리고 가야의 김수로, 백제의 비류와 온조, 심지어 고구려의 주몽까지 한반도에서는 이주민들이 주도권을 장악하고 지배층을 형...
(정리)김미연 기자  2019-06-18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47] 다문화 역사인물 열전 6 -일제 쇠말뚝의 원조 호종단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의 한 챕터로 다문화 역사인물 열전을 연재하고 있다. 석탈해부터 허황옥, 그리고 을지문덕과 온달, 광종과 쌍기, 그리고 베트남 리왕조의 왕자출신인 이용상의 화산이씨와 이양혼의 정선이씨, 그리고 이의민까지 한반도에 이주한 이주민 중...
(정리)김미연 기자  2019-06-18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46] 화산이씨 이용상과 정선이씨 이양혼, 이의민)
우리나라 성씨 중에서 베트남과 관련된 성씨는 두개의 본이 있다. 하나는 베트남 리왕조를 창건한 이공온을 시조로 하고, 이용상을 중시조로 하는 화산이씨가 있으며, 다른 하나는 이양혼을 시조로 하는 정선이씨가 있다. 그 중 화산이씨와 중시조 이용상이 우리...
(정리)김미연 기자  2019-06-09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45] 다문화 역사인물 열전 4(바보 온달과 을지문덕)
한국의 역사에서 나타난 다문화 역사인물열전을 연재하고 있다. 그 중 첫번째인 석탈해와 두번째 허황옥에 대해 연재했고, 그 다음 귀화 외국인을 통해 국정을 개혁했던 고려 광종과 광종의 은혜속에서 과거제도 등 혁신적인 정책을 펼친 후주 출신 귀화인 "쌍기...
(정리)김미연 기자  2019-06-06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44] 다문화 역사인물 열전 3(글로벌코리아의 원조 광종의 개혁정치와 쌍기, 채인범 등 귀화관료들)
조선을 건국한 것은 태조 이성계이지만, 조선의 국가적 기틀을 잡은 것은 3대 태종 이방원이라는 것은 잘 알려져 있다. 신권을 중심으로 조선의 국정이 펼쳐지기를 원했던 정도전에 맞서 2차례의 왕자의 난을 치르면서 권력을 움켜쥔 태종 이방원은 집권 초기 ...
(정리)김미연 기자  2019-06-06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43] 다문화 역사 인물 열전 2(허황옥)
우리나라에서 다문화 이야기를 하면서 빼놓지 않고 거론되는 사람이 바로 가야 김수로왕의 왕비인 허황후이다. 이는 우리나라의 다문화 활동과 연구가 주로 결혼이주여성이 본격화된 1990년대 후반 이후 2000년대 초반이었기 때문이다. 그러다보니 역사적 사료...
(정리)김미연 기자  2019-06-06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42] 다문화 인물 열전1(석탈해)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37편부터는 우리나라 역사에 등장하는 다문화 인물들에 대한 열전 시리즈를 연재하려고 한다. 앞서도 이야기했지만, 이미 우리나라의 토종 성씨라고 이야기하는 김씨조차 이주민이었다는 것을 말했다. 어찌보면 고구려의 주몽도 동부여에서 ...
(정리)김미연 기자  2019-06-06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41] 한국인의 다문화 유전자 (스키타이, 소그드, 신라)
앞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5편과 6편에서 한국인의 신체 유전적 형질을 볼 때, 현재의 한국인은 대략 남방 아시아계와 북방 유목민족의 유전자가 섞인 혼혈민족이라는 것을 이야기했다. 즉, 이미 석기시대까지 한반도에 도래해 거주하고 있던 남방 아시아...
(정리)김미연 기자  2019-06-06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40] 우리의 성씨에 숨겨진 이주민의 흔적들(한국의 이주민 성씨들)
앞서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를 연재하며 제일 먼저 우리나라 최대 성씨인 김씨조차 중국 북부의 흉노족 출신으로 한반도에 이주해온 성씨라는 이야기를 했다. 즉, 흉노제국의 선우 아래에는 좌현왕과 우현왕이 있었는데, 그 중 좌현왕의 아들인 김일제가 한무...
(정리)김미연 기자  2019-06-06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39] 춤과 다문화(문화의 시원...춤)
현생 인류의 시원은 하나의 뿌리에서 나왔지만, 전 지구상으로 퍼져가면서 다양한 문화를 소유하게 되었다. 그렇게 생겨난 문화는 그 자리에서 꽃피우기도 했지만, 문화가 전파되면서 원래 있던 자리와는 전혀 다른 곳에서 꽃피우기도 했다. 종교도 마찬가지고, ...
(정리)김미연 기자  2019-06-06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김성회의 재미있는 다문화 이야기 38] 한반도와 이슬람(중동, 중앙아시아) 교류의 역사
종교와 다문화 이야기를 계속하고 있는데, 이번엔 한국과 이슬람 교류의 역사를 살펴보기로 하자. 지금은 중앙아시아나 중동지역이 모두 이슬람교를 믿는 지역으로 변모하긴 했지만, 처음 우리나라와 교류한 중동과 중앙아시아 지역은 이슬람교의 문화권이 아니었다....
(정리)김미연 기자  2019-06-06

뉴스캔

주소: 04167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25 (마포동, 신한디엠빌딩 778호)  |  대표전화 : 070-7724-0363  |  팩스 : 0303-0363-3922  |  email : easypol1@gmail.com
등록번호 : 서울아00170  |  등록일 : 2006년2월13일  |  대표·발행·편집인 : 장덕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덕수 Copyright © 2008 - 2019 뉴스캔. All rights reserved.
뉴스캔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