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독감 확산세 지속…장·노년층 환자도 많이 늘어
상태바
겨울 독감 확산세 지속…장·노년층 환자도 많이 늘어
  • 이태형 기자
  • 승인 2015.03.02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겨울철 독감의 확산세가 지속되고 있다. 아동·청소년 사이의 유행이 여전한 가운데 50세 이상의 장·노년층 환자가 크게 늘고 있습니다.

28일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지난 2월15~21일 표본 감시 결과, 인플루엔자(독감) 의사환자 수(의사환자분율)는 외래환자 1천명당 45.5명으로, 전주 41.6명보다 3.9명 늘었다고합니다.

이는 2014~2015절기 유행기준(외래환자 1천명당 12.2명)보다는 4배 가까이 높은 수치입니다.

질병관리본부는 인플루엔자 발생이 2014~2015절기 유행기준을 넘어서자 지난달 22일 전국에 '인플루엔자 유행주의보'를 발령한 바 있다던데, 독감을 예방하려면 어떻게 해야하는지 알아보겠습니다.

독감은 기침·콧물·가래·두통·근육통·발열·오한 등의 증상이 동반되는 질병입니다. 따라서 전염을 막기 위해서는 손을 자주 씻고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때는 손수건이나 휴지, 옷깃으로 입을 가려야 합니다.

인플루엔자 의사환자는 38도 이상의 갑작스러운 발열과 더불어 기침 또는 인후통의 증상을 보이는 경우에 해당합니다.

또 인플루엔자 유행 확산은 그동안은 아동과 청소년층이 주도했으나 최근에는 50대 이상 연령대에서 환자수가 늘고 있는데, 40~64세는 22.5명에서 29.8명으로, 65세 이상은 10.5명에서 17.1명으로 증가한 상황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