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소연, 쇼트 15위...프리 진출
상태바
박소연, 쇼트 15위...프리 진출
  • 정세훈 기자
  • 승인 2015.03.27 0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소연, 김해진...세계 선수권 프리 진출 성공

박소연이 세계 선수권 대회 쇼트프로그램 15위를 기록했습니다. 자세한 소식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박소연 선수가 15위에 이름을 올리며 프리스케이팅 진출에 성공했죠.

=예, 박소연(17 신목고)은 3월26일(이하 한국시간)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2014-2015시즌 ‘세계 피겨스케이팅 선수권 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기술점수(TES) 30.89점, 예술점수(PCS) 24.17점, 감점 1점으로 합계 53.95점을 받았습니다.

이로써 지난 2014년 세계 선수권에서 세웠던 ISU 공인 쇼트프로그램 개인 최고점 57.22점은 넘지 못했지만 쇼트프로그램 결과 15위에 오른 박소연은 상위 24위까지 출전하는 프리스케이팅에 무난하게 진출했습니다.

-이날 박소연 선수의 연기는 어땠습니까.

=3그룹 세 번째 순서로 출전한 박소연은 자신의 쇼트프로그램 카미유 생상스의 ‘서주와 론도 카프리치오소’에 맞춰 연기를 시작했습니다.

박소연은 첫 점프 요소인 트리플 살코-트리플 토루프 깨끗하게 성공시켰으나 시즌 내내 구성했던 트리플 러츠 대신 트리플 플립을 가져온 후 착지에서 넘어지는 실수를 범했습니다. 그러나 박소연은 마지막 점프 요소인 더블 악셀은 완벽하게 소화했습니다.

박소연은 비점프 요소인 플라잉 카멜 스핀, 레이백 스핀, 스텝 시퀀스에 이어 콤비네이션 스핀으로 경기를 마쳤습니다.

-김해진 선수도 프리스케이팅 진출에 성공했죠.

=그렇습니다. 앞서 1그룹 마지막 순서로 출전했던 김해진(17 신목고)은 TES 28.82점, PCS 21.50점, 합계 50.03점을 받고 18위를 기록하며 프리스케이팅 진출을 확정지었습니다.

‘포기와 베스-섬머 타임’에 맞춰 연기한 김해진은 트리플 러츠-더블 토루프 콤비네이션 점프를 안전하게 성공했습니다. 연결 점프에서 약간 흔들렸지만 잘 버텨 더블 토루프로 연결한 김해진은 트리플 플립과 더블 악셀 단독 점프까지 성공시키며 점프 과제를 모두 소화했습니다.

김해진은 비점프 요소인 플라잉 카멜 스핀, 레이백 스핀, 콤비네이션 스핀 모두 좋은 속도로 소화했고 마지막 스텝 시퀀스까지 자신감 있는 연기를 선보였습니다.

한편 트리플 악셀을 성공시킨 엘리자베타 툭타미셰바(18 러시아)가 77.62점으로 1위, 엘레나 라디오노바(16 러시아)가 69.51점으로 2위, 미야하라 사토코(16 일본)가 67.02점으로 3위에 올랐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