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동리․목월 문학제
상태바
제2회 동리․목월 문학제
  • 이우식 기자
  • 승인 2007.04.24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리․목월 시화전, 음악회, 동요경연대회, 백일장, 동리․목월 문학심포지엄
【경주=포항뉴스/이지폴뉴스】한국문단의 양 거두 동리․목월 선생의 생애와 문학정신을 계승하고자 『제2회 동리․목월 문학제』가 오는 27일부터 29일까지 3일간 경주시가 주최하고 (사)동리․목월 기념사업회 주관으로 경주시 일원에서 열린다.


경주 출신으로 우리나라 문학사에 빛나는 소설가로 널리 알려진 김동리 선생과 시인 박목월 선생의 문학적 위업을 기리기 위해 지난해 3월 말 동리․목월 문학관이 건립돼 개관식과 아울러 전국적인 문학축제가 열린데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열리는 이번 동리․목월 문학제는 전국의 문학인 뿐 아니라 학계, 정치계, 종교계, 문화계에서 대거 참석할 예정이다.


경주시민 모두가 문학 향기에 젖어도 좋을 이번 문학제는 27일 첨성대 앞 예술의 거리에서 동리․목월 선생의 시와 경주시인을 비롯한 전국 유명 시인의 시 등 100여 점을 전시하게 될 동리․목월 거리 시화전이 1년간 열린다.


또 이날 밤 7시 30분 서라벌문화회관에서 열리는 동리․목월 음악회는 극작가 양인자씨가 사회를 맡아 가수 이동원, 캐시리, 바리톤 장성현, 소프라노 김경진, 작곡가 김희갑씨 등 유명 성악가와 가수들의 화려하면서도 장중한 무대가 열릴 예정이다.


문학제 둘째날인 28일 오전 10시부터 서라벌문화회관에서는 전국초등학교 학생들이 참가한 가운데 개인별, 학교별 동리․목월 동요 경연대회가 열려 수상자에게는 영예와 함께 푸짐한 시상금도 주어진다.


문학제 마지막날인 29일에는 동리․목월 문학관일원에서 초․중․고 일반인을 대상으로 백일장(운문, 산문)이 열리며, 오후 4시에는 동리․목월 문학관 내 영상실에서 동리․목월 문학심포지엄이 열린다.


한편, 동리․목월 선생의 위대한 업적을 기리기 위해 지난해 3월 사업비 40억원을 들여 불국사 앞 진현동 550-1번지 일대 13,847㎡ 부지위에 건축연면적 1,543㎡의 전통 골기와 건물로 영상실을 비롯한 창작교실,자료실, 전시실 등 을 갖춘 동리․목월 문학관에는 현재까지 4만3천여명의 관광객들이 관람한 것으로 집게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