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다 칼로-절망에서 피어난 천재 화가', 9월까지
상태바
'프리다 칼로-절망에서 피어난 천재 화가', 9월까지
  • 강민수 기자 / 임민환 기자
  • 승인 2015.06.08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이창섭)이 조선일보사와 공동주최로 9월4일까지 송파구 방이동 소마미술관에서 '프리다 칼로-절망에서 피어난 천재 화가'전을 개최합니다. 전시 알아봤습니다.

 

- 지난 6일부터 시작되었죠.

= 그렇습니다. 전시회는 20세기 초현실주의 작가 프리다 칼로와 그의 남편 디에고 리베라 외 멕시코 작가 10인의 작품 총 100여점을 선보이고 있는데요.
프리다 칼로의 절망적인 삶과 사랑에서 예술혼으로 피어난 멕시코 국보급 작품들을 중심으로 그의 남편인 디에고 리베라와의 사랑과 예술적 동맹, 멕시코의 혁명사와 시대상 등을 총체적으로 살펴 볼 수 있는 전시입니다.

 

- 영화와 다큐도 준비되어 있다구요.

= 맞습니다. 프리다 칼로의 인생을 모티프로 한 영화 '프리다'와 다양한 다큐멘터리 영상, 프리다 칼로가 사용했던 장신구와 재현된 의상 등도 함께 감상할 수 있습니다. 관람료는 성인 1만3000원, 청소년 1만원, 어린이 6000원이며 자세한 사항은 방문 전 프리다 칼로 전시 홈페이지(www.frida.kr)를 참고하면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