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시내버스 요금 150~400원 인상, 27일첫차부터 적용된다
상태바
경기도 시내버스 요금 150~400원 인상, 27일첫차부터 적용된다
  • 임혜린 기자 / 임민환 기자
  • 승인 2015.06.09 0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시내버스 요금이 오는 27일부터 150~400원 인상된다고 합니다. 자세한 소식 전해드립니다.

-일반인 카드 기준으로 현행 1100원인 일반형은 1250원으로 오른다고요.

=네 그렇습니다. 8일 도에 따르면 오는 27일 새벽 첫차부터 일반인 카드 기준으로 현행 1100원인 일반형은 1250원으로, 좌석형은 1800원에서 2050원, 직행좌석형은 2000원에서 2400원으로 각각 인상됩니다.
이번 요금 인상 조치는 2011년 11월 요금 조정이후 3년 6개월 만에 이뤄진 것으로, 거리 비례제는 도민의 가계부담 우려로 시행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오전 4시~ 6시 30분까지 직행좌석형 버스 승객은 할인을 받을 수 있다고요.

=네 그렇습니다. 도는 27일 버스요금인상과 함께 혼잡한 출근시간을 피해 오전 4시~ 6시 30분까지 직행좌석형 버스 승객을 대상으로 기본요금 인상분 400원 만큼을 정액할인해 주는 조조요금제도 시행합니다.
또한 올 하반기에 2층버스 도입과 20곳의 환승거점 정류소 시설 개선, 심야버스 운행 확대(54개소→56개소), 소외지역 맞춤형 버스 확대, 저상버스 도입 등 버스 서비스개선 방안을 추진할 예정입니다.

▲ 경기버스 88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