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노총 "비정규직 철폐…최저임금 1만원으로 올려야"
상태바
민주노총 "비정규직 철폐…최저임금 1만원으로 올려야"
  • 김재협 기자
  • 승인 2015.06.27 0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노총은 26일 서울 광화문 동화면세점 앞에서 비정규직을 철폐하고 최저임금을 1만원으로 올릴 것을 촉구하는 '최저임금 1만원 쟁취 장그래 대행진' 집회를 열었습니다.

-. 이날 이들은 비정규직을 철폐하고 최저임금을 1만원으로 올릴 것을 촉구하는 집회를 열었다면서요?

=. 네, 빗 속에서 열린 이날 집회에는 현대차와 현대중공업 노동자들과 대학 청소 노동자 등 민주노총 소속 비정규직 노동자 50여명이 모여 처우 개선을 촉구했습니다.

-. 이들의 주장은 뭔가요?

=. 이들은 "대한민국 노동자 절반이 비정규직·저임금 노동자로 월 200만원도 안 되는 돈으로 생계를 꾸리고 있다"며 "최저임금은 1만원으로, 월급은 209만원으로 올려 최소한의 인간다운 삶을 보장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 더구나 이들은 집회 후 동화면세점을 출발해 청계광장을 거쳐 국가인권위원회 앞까지 1개 차로를 이용해 행진했다죠?

=. 네, 이후 신촌 연세로와 서울시청 앞에서 잇따라 문화제를 열 예정이며 민주노총은 27일 오후 2시 서울역광장에서 '전국노동자대회'를 열어 최저임금 인상과 노동시장 구조개악 반대를 주장할 계획입니다.

 

▲ '최저임금 인상하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