朴대통령, 3차 핵심과제회의 연다…FTA 활용 등 논의
상태바
朴대통령, 3차 핵심과제회의 연다…FTA 활용 등 논의
  • 임혜린 기자 / 임민환 기자
  • 승인 2015.07.01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근혜 대통령이 1일 오전 청와대에서 제3차 핵심개혁과제 점검회의를 주재합니다. 자세한 소식 전해드립니다.

-주요 정책과제도 차질없이 추진하라는 박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열리는 회의라고요.

=네 그렇습니다. 핵심개혁과제 점검회의는 국가적 현안인 메르스(MERS·중동호흡기증후군) 대응에 정부 역량을 총동원하는 것과는 별개로 주요 정책과제도 차질없이 추진하라는 박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열리는 회의입니다.
지난달 25일 열린 첫 회의에서는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에너지신산업 육성, 제조업 혁신 3.0 전략을 논의했으며 같은달 29일 2차 회의에서는 일·학습 병행, 자유학기제 등을 점검했습니다.
이날 3차 회의에서는 기업형 임대주택 활성화 및 서민주거비 완화, 자유무역협정(FTA)의 전략적 활용을 통한 해외진출 확산 등 두 가지 핵심개혁과제를 점검하고 토론합니다.

-박 대통령은 핵심개혁과제를 놓고 국토교통부 및 산업통상자원부의 담당 실·국장들과 질의응답 시간도 가질 예정이라고요.

=그렇습니다. 청와대는 "핵심개혁과제 점검회의는 정부가 역점을 두고 추진할 핵심과제의 추진상황과 애로사항, 보완 부분 등을 논의하는 중간 점검"이라며 "국민들의 궁금증을 해소한다는 점에서도 의미가 있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이날 회의는 국토부·산업부 장관과 금융위원장, 외교부 2차관, 문화체육관광부 1차관, 농림축산식품부·고용노동부 차관, 중소기업청장, 청와대 정책조정·경제수석 등이 참석합니다.

임혜린 기자 / 임민환 기자l승인2015.07.01 09:2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