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협회에 충성경쟁이어야한다"
상태바
"이제 협회에 충성경쟁이어야한다"
  • 온라인 뉴스팀
  • 승인 2007.05.08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기덕 신임 한의협회장, 8일 취임식…"한의계 대통합" 당부
【서울=헬스코리아뉴스/이지폴뉴스】

제38대 유기덕 대한한의사협회장이 8일 오전 9시, 협회 회관 5층 대강당에서 취임식을 갖고 공식 업무에 들어갔다.

유 신임회장은 “어려운 의료계 환경 극복과 한의학 발전을 위해서는 한의계의 대통합이 중요하다”며 “그동안의 갈등과 분열이 협회에 대한 애정경쟁이었다면 이제는 협회에 대한 충성경쟁이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유 회장은 “1년 안에 범한의계 대통합의 기틀을 마련하고, ‘동네한의원 살리기’를 위한 건강보험 등 한의학과 관련한 각종 의료제도 개선 작업의 큰 그림을 실천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유 원장을 비롯한 한의계 회장단은 이날 취임식을 마치고 경기도 파주에 소재한 허준묘소를 참배했다.

ⓒ 대한민국 대표 건강시사전문지 헬스코리아뉴스(http://www.hkn24.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헬스코리아뉴스/임호섭 기자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