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세+ 독립여성 주거공유 프로젝트 참가자 모집
상태바
50세+ 독립여성 주거공유 프로젝트 참가자 모집
  • 강민수 기자
  • 승인 2015.10.13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령사회의 노후 주거 대안으로 소규모 그룹이 주택을 공유하며 생활하는 시니어 셰어하우스의 가능성을 검증하고 구체적인 운영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실증적 시도가 국내 처음으로 시도됩니다. 내용 알아봤습니다.

 

- 시니어 셰어하우스라구요.

= 그렇습니다. 소셜벤처 기업인 더함플러스협동조합(대표 김수동)과 상상우리(대표 신철호)는 50세 이상 독립여성을 위한 주거공유 기반 자립공동체 만들기 프로젝트, ‘50+ 누구와 살 것인가’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3일 밝혔습니다.
극히 일부의 상류층과 극빈층 고령자를 위한 실버타운과 양로시설 이외에는 마땅한 주거 대안이 없는 우리나라 현실에서 셰어하우스는 보통의 서민 중산층 고령자가 지불 가능한 주거비로 시설이 아닌 내집과 같은 분위기에서 활동적으로 공동체적 삶을 영위할 수 있는 훌륭한 주거대안이 될 수 있습니다.

 

- 프로젝트는 어떻게 참가합니까.

= 공동체주거에 관심이 있는 50세 이상의 시니어 독립여성이 자발적으로 참여하여 함께 기획하는 형태로 진행되며, 참가 신청은 더함플러스협동조합 홈페이지(www.facebook.com/thehampluscoop)를 통해서 할 수 있습니다.

본 프로그램을 주관하고 있는 더함플러스협동조합의 김수동 대표는 “급격한 고령화를 맞아 많은 사람들이 너무 길어진 노후의 삶을 걱정하고 있으나 우리 사회의 노후준비는 지나치게 재무적 측면만 강조되고 있어 어르신들의 삶을 더욱 위축되고 힘들게 하고 있다. 노후의 삶에 있어서 돈보다 더욱 중요한 것은 관계와 공동체의 회복이라고 생각한다”고 전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