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 경기 반려동물 어울림한마당, 오는 18일
상태바
2015 경기 반려동물 어울림한마당, 오는 18일
  • 강민수 기자
  • 승인 2015.10.15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도 수의사회가 주관하는 '경기 반려동물 어울림 한마당'이 오는 18일 오전 10시부터 수원시 소재 경기도인재개발원에서 개최됩니다. 내용 알아봤습니다.

 

-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정착과 유기동물 없는 경기도 구현을 위한 자리라구요.

= 그렇습니다. 이번 행사에는 도 관계자, 도의원, 대한수의사회, 동물보호단체, 반려동물애호가 등 약 1만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될 예정입니다.
주요 행사로는 반려견 건강달리기, 원반던지기·장애물 통과 등 동물 시범, 작은동물원, 반려동물 문화교실 등이 마련됐으며, 반려동물 무료건강상담 코너, 반려동물 행동교정상담 코너, 반려동물 무료미용코너, 반려동물용 사료·용품 전시 코너 등의 부스도 열립니다.

 

- 특히 이날 청각장애인보조견 '가을이(3세, 암컷)'에 대한 분양식도 열린다죠.

= 맞습니다. 가을이는 유기견 출신으로 지난 2013년 구조돼 2년간 기본복종훈련과 소리훈련 등 청각장애인이 일상생활에서 필요로 하는 각종 훈련을 받아왔습니다.

각종 생활 소리 등을 듣게 되면 신체의 일부를 접촉해 청각장애인에게 소리의 근원지를 안내하는 역할을 수행할 수 있게 됩니다. 지자체에서 유기견을 직접 훈련해 청각장애인보조견으로 분양 하는 것은 경기도가 최초라고 합니다.

이외에도 유기동물 입양홍보, 동물등록제 홍보 등 유기동물 없는 경기도를 만들기 위한 문화캠페인도 펼쳐집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