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르 드 코리아 2015 스페셜 대회, 오는 29일부터
상태바
투르 드 코리아 2015 스페셜 대회, 오는 29일부터
  • 강민수 기자
  • 승인 2015.10.26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전과 열정의 레이스 '투르 드 코리아 2015 스페셜 대회'가 오는 29일부터 충남 청양군 외 3개 시·군에서 개최됩니다. 내용 알아봤습니다.

 

-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이창섭)이 주최하는 행사라죠.

= 네. 더불어 투르드코리아조직위원회, 대한사이클연맹이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 10월 29일 홍성 / 30일 청양 / 31일 서천 / 11월 1일 아산에서 개최되며, 총 24개 팀 200여명이 참가해 총 361㎞를 달리게 됩니다.
청양군은 두 번째 구역으로 30일 청양문예회관에서 출발, 총 80.4㎞(퍼레이드 2.7㎞)를 경주해 도착지인 문예회관으로 돌아오는 코스로 진행됩니다.

 

- 이에 청양군은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구요.

= 그렇습니다. 경기 외에 문예회관 광장에 무대를 차리고 인기 그룹 스위치의 축하공연을 비롯해 자전거와 관련된 재키 스피닝 쇼, 2015 경주국제마라톤 우승자인 에루페(청양군 체육회 소속) 사인회 등을 진행합니다.

이 밖에도 광복 70주년 기념 태극기 만들기 체험, 자전거 이벤트 게임, 페이스 페인팅 등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추첨을 통해 150만원 상당 고급자전거 1대와 지역 특산품 300여개 등 경품을 증정합니다.

 

- 원활한 운영지원을 위해 170여명의 인력을 동원할 예정입니다.

= 맞습니다. 이석화 군수는 “청양은 청정한 자연 경관이 빼어난 고장으로 깊어가는 가을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코스가 될 것”이라며, “선수들이 경주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각종 안전 및 편의 시설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