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선껌' 이동욱, 츤데레 한의사 남사친 매력 발산
상태바
'풍선껌' 이동욱, 츤데레 한의사 남사친 매력 발산
  • 강민수 기자
  • 승인 2015.10.27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6일 첫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풍선껌'에서 외모와 실력을 겸비한 한방병원 한의사 박리환 역을 맡은 이동욱이 츤데레(겉으로 퉁명스럽지만 속은 따뜻하다는 뜻의 신조어) 매력을 뽐냈습니다. 내용 알아봤습니다.

 

- 이동욱이 정려원에게 츤데레 남사친의 면모를 보였다죠.

= 그렇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이동욱은 툭툭 말을 내뱉으면서도 정려원(김행아 역)을 챙겼다. 그는 어린 시절부터 절친한 사이인 정려원에게 손수 지은 한약을 가져다줬습니다.
이내 이동욱은 "내가 가지러 간다니까"라는 그녀의 말에 "퍽이나"라고 퉁명스럽게 대답한 것에 이어 정려원의 정수리를 붙잡고 능청스럽게 한약을 먹이는데 성공,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 호기심 가득한 귀여운 남사친(남자사람친구)의 모습도 드러냈다구요.

= 네. 이동욱은 선약이 있으니 빨리 가라며 등을 떠미는 정려원에게 "너 무슨 일 있지?"라며 질문을 시작했습니다.
"(아무 일) 없다"고 답하는 그녀에게 도무지 이상하다는 표정으로 "위 아프지?", "잠 못 자?", "나쁜 꿈 꿨어?", "만나는 남자랑 문제 있어?" 등에 무한한 질문 공세를 펼쳤습니다.

 

- 극의 말미에서 이동욱은 정려원이 실연 당한 사실을 우연히 알게 됩니다.

= 맞습니다. 이에 이동욱은 곧바로 정려원을 찾아가 "왜 거짓말을 했느냐"며 버럭 화를 냈지만, 이내 그녀를 걱정하는 눈치를 보였습니다.

뿐만 아니라, 그는 정려원이 아끼는 팔찌를 헤어진 남자친구인 이종혁(강석준)네 집에 놓고 왔다는 사실을 알아챈 뒤 주저 없이 그 곳을 향해 돌진, 앞으로 펼쳐질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켰습니다.

이동욱은 '츤데레 남사친'의 면모를 제대로 뽐낸 '풍선껌'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