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보험사 연금보험펀드 전면 점검
상태바
금감원, 보험사 연금보험펀드 전면 점검
  • 안혜경 기자
  • 승인 2015.10.28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감독원은 내년에 보험사가 운용중인 변액 연금보험 펀드에 대한 전면 점검에 나서기로 했습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점검 내용은 어떤 것입니까?
= 금감원은 28일 보험사의 연금보험 펀드 수익률이 저조하고 민원이 다수 발생해 운용실태를 점검하기로 했다고 밝혔는데요. 자산운용사 선정과 운용실적 사후평가, 가입자 권익제고가 제대로 이뤄지고 있는 지 등이 집중 점검 대상이라고 합니다.

 

 

김용우 금감원 금융혁신국장은 “변액보험이 최저 보증을 해줘야 하는 문제 때문에 채권형으로 많이 운영돼 전반적으로 수익률이 낮은 것이 사실“이라며 ”문제점을 파악해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 연금 금융상품 가입자 권익제고 방안도 함께 제시됐다고요?
= 먼저 연금 금융상품의 수익률과 수수료율을 3개월마다 휴대폰 문자메시지를 통해 통지하도록 했고, 통지대상에 연금수령 예상액도 포함된다고 합니다.

아울러 연금저축 중도 인출.해지시 가입자가 과세자료를 일괄 조회할 수 있는 ‘연금저축 과세자료 조회시스템’을 구축하기로 했는데요. 연금 수령에 대한 홍보 및 안내도 강화된다. 연락두절 등의 사유로 수령해 가지 않고 있는 연금액이 지난해 말 기준으로 700억원에 이르고 있기 때문입니다.

연금상품 가입자는 금감원 인터넷 연금포털에서 미수령액, 연금수령시 세금효과 등을 확인할 수 있는데요. 또 내년 1월부터는 ‘금융상품 통합 비교공시시스템’을 통해 금융회사에서 판매중인 대부분의 연금 금융상품을 비교할 수게 됩니다.

금감원은 이와 함께 금융업계와 함께 ‘연금 금융 박람회’를 개최해 소비자에 대한 정보제공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