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화학계열사, 롯데에 매각
상태바
삼성 화학계열사, 롯데에 매각
  • 안혜경 기자
  • 승인 2015.10.30 0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토탈과 삼성종합화학을 한화그룹에 넘긴 삼성그룹이 남은 화학사업을 모두 롯데그룹 측에 매각한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 삼성이 화학 사업을 접고 롯데에 넘길 것으로 보인다고 하죠.
= 네, 그렇습니다. 업계에 따르면 롯데케미칼은 30일 이사회를 열고 삼성SDI 케미칼사업부문과 삼성정밀화학, 삼성BP화학을 인수하는 안건을 의결할 예정인데요. 삼성SDI 등도 이날 이사회를 열고 지분 매각 안건을 처리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롯데케미칼이 인수하는 지분은 삼성SDI의 케미칼사업부문의 90%, 삼성정밀화학 31.23%, 삼성BP화학 49% 등인데요. 이와 관련해 삼성SDI는 케미칼사업부문을 물적 분할한 뒤 지분을 롯데 측에 넘길 예정입니다.

롯데 측은 이들 회사에 대한 실사를 거쳐 최종 거래가격을 확정할 계획으로 거래가는 3조원 안팎이 될 것으로 관측되는데요. 이번 거래가 완료되면 삼성그룹은 화학 관련 계열사를 모두 정리하게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