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캔

부당청구 장기요양기관 내부자 신고포상금 대폭 인상

김재협 기자l승인2016.03.25 11:14l수정2016.03.25 11:1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부당청구 장기요양기관을 신고한 내부종사자에게 주는 포상금이 대폭 올랐는데,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 25일 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장기요양기관에서 일했거나 일하는 직원이 부당한 방법으로 노인장기요양급여비용을 청구해 부당이득을 챙긴 장기요양기관을 신고하면, 최고 2억원의 포상금을 받는다면서요?

=. 네, 그렇습니다. 지난해까지만 해도 내부종사자 신고포상금 지급 한도는 5천만원이었습니다.

또한 부당청구 장기요양기관은 누구나 신고할 수 있는데, 장기요양급여 수급자나 가족, 일반인이 신고하면 최고 500만원의 포상금을 줍니다.

-. 신고대상은 장기요양급여비용 청구와 관련한 모든 거짓, 부당행위라죠?

=. 이를테면 장기요양 입소시설에서 실제 일하지 않은 인력이 근무 중인 것으로 꾸미거나, 재가급여(방문요양·방문목욕·방문간호)를 제공하지 않거나 실제 제공한 것보다 늘리는 경우, 대여 또는 구입하지 않은 복지용구를 거짓으로 청구한 경우 등입니다.

-. 건보공단은 노인장기요양보험의 재정누수를 막고자 2009년부터 신고포상금 제도를 도입했다고요?

=. 시행 첫해 28건이었던 부당청구 신고 건수는 2010년 95건, 2011년 138건, 2012년 162건, 2013년 237건, 2014년 366건 등으로 늘었습니다.

이런 공익신고로 찾아낸 부당청구 금액은 2009년 3억7천400만원에서 2014년에는 85억원으로 20배 이상 늘었는데, 공익신고자 보호법 개정으로 올해부터는 공익신고인에 대한 보호조치가 더 강화됐습니다. 비밀보장, 신변보호, 책임감면, 불이익 금지 등 신고인은 철저하게 보호받을 수 있게 됐다고 건보공단은 설명했습니다.

-. 건강보험공단 전국지사(운영센터), 지역본부, 공단본부를 방문하거나 우편으로 신고하거나, 노인장기요양보험 홈페이지(www.longtermcare.or.kr)의 민원상담실→부당청구 장기요양기관 신고포상금제도안내→신고하기로 신고할 수 있다죠?

=. 그렇습니다. 방문, 우편, 인터넷 신고가 어려우면 담당자가 출장 방문해 신고를 받습니다. 또 부당청구 전용상담전화(☎ 033-811-2008)로 신고 관련 사항을 상담할 수 있습니다.

 

▲ 건강보험공단

김재협 기자  easypol1@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뉴스캔

주소: 04167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25 (마포동, 신한디엠빌딩 778호)  |  대표전화 : 070-7724-0363  |  팩스 : 0303-0363-3922  |  email : easypol1@gmail.com
등록번호 : 서울아00170  |  등록일 : 2006년2월13일  |  대표·발행·편집인 : 장덕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덕수 Copyright © 2008 - 2019 뉴스캔. All rights reserved.
뉴스캔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