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20대 국회의 최우선 과제는 민생 챙기는 일"
상태바
與 "20대 국회의 최우선 과제는 민생 챙기는 일"
  • 김봉철 기자 / 인황배 기자
  • 승인 2016.05.28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누리당은 28일 정부가 상시 청문회를 골자로 하는 국회법 개정안에 대해 전날 재의요구를 한 것과 관련해 "이제는 논란을 끝내고 민생에 집중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 김명연 원내수석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을 통해 "19대 국회 문제는 19대에서 끝내야 하고, 협치는 이번 총선에서 국민이 명한 과제이므로 재의요구와 관련지어서는 안 된다"며 이같이 말했다죠?

=. 네, 김 원내수석대변인은 "20대 국회가 최우선으로 해결해야 할 과제는 경제를 살리고 일자리를 만들어 민생을 챙기는 일"이라며 "정치 공방을 중단하고 민생을 살리기 위한 협치 정신을 이어가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 그는 또 "야권에서는 거부권에 대해 유감을 가질 수 있지만 국회는 헌법에 따른 정부의 재의요구에 대해 국회법상 적절한 절차를 밟으면 된다"며 "일하는 국회를 만들기 위해 동참해 달라"고 야당에 촉구했다면서요?

=. 그렇습니다. 새누리당은 정부의 국회법 거부권 행사를 옹호하며 19대 회기 내 재의결 하지 않으면 자동 폐기된다고 주장하고 있지만, 야당은 20대 국회에서 재의결을 할 수 있다며 공동 행동에 나서겠다고 맞서고 있습니다.

 

▲ 국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