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태환, 리우올림픽 자유형 400m 충격의 예선 탈락
상태바
박태환, 리우올림픽 자유형 400m 충격의 예선 탈락
  • 박상욱 기자
  • 승인 2016.08.07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여곡절 끝에 4회 연속 올림픽에 출전한 박태환(27)이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남자 자유형 400m에서 예선 탈락해 3회 연속 메달 획득에 실패했습니다.

-. 박태환의 기록이 궁금한데요?

=. 박태환은 7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리우의 올림픽 수영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경영 종목 첫날 남자 자유형 400m 예선 6조에서 3분45초63의 기록으로 4위, 전체 7개 조 50명의 참가선수 중 10위에 처졌습니다.

-. 결승은 8명이 겨룬다죠?

=. 네, 맞습니다. 이로써 박태환은 8명이 겨루는 결승 진출이 좌절됐습니다. 박태환은 2008년 베이징 대회 자유형 400m에서 한국 수영 사상 최초의 올림픽 메달을 금메달로 장식한 바 있습니다.

또한  2012년 런던 대회에서는 예선에서 실격 파동을 딛고 결승에서 역영을 펼쳐 은메달을 수확했지만 3회 연속 메달 획득은 실패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