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트 "내년 런던 세계선수권대회 내 마지막 경기"
상태바
볼트 "내년 런던 세계선수권대회 내 마지막 경기"
  • 박상욱 기자
  • 승인 2016.10.15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사인 볼트(30·자메이카)가 내년 8월 런던 세계육상선수권대회를 끝으로 은퇴하겠다고 공식 선언했습니다.

  -. 15일(한국시간) 로이터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볼트는 "런던 세계육상선수권대회가 내 마지막 경기가 될 것"이라며 "이후에는 의심의 여지 없이 은퇴하겠다"고 밝혔다죠?

  =.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을 전후한 시점에도 런던 세계육상선수권대회가 볼트의 은퇴 무대가 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하지만 리우올림픽을 성공적으로 마친 볼트는 "은퇴를 생각하는 것도 지금은 피곤한 일이다. 일단 쉬고 싶다"고 확답을 피했습니다.

  -. 은퇴 2개월을 앞둔 내년 6월에는 조국인 자메이카에서 고별전을 치른다면서요?

  =. 그는 "'레이서스 그랑프리'에서 자메이카 팬들에게 현역 선수로서 작별 인사를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리우올림픽 폐막 이후 화려한 파티를 하며 휴식을 취한 볼트는 다음 달 훈련을 재개할 계획입니다.

  아울러 볼트는 2008년 베이징, 2012년 런던에 이어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 전인미답의 육상 단거리 3관왕(100m, 200m, 400m 계주)의 위업을 이뤘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