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영, 탈린트로피 노비스 여자싱글 2위 차지
상태바
유영, 탈린트로피 노비스 여자싱글 2위 차지
  • 박상욱 기자
  • 승인 2016.11.21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겨요정' 유영(문원초)이 2016 탈린 트로피 어드밴스드 노비스 부문 여자 싱글에서 준우승했습니다.

-. 유영은 20일(현지시간) 에스토니아 탈린에서 열린 대회 어드밴스드 노비스 여자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53.16점에 예술점수(PCS) 37.74점, 감점 0.5점을 합쳐 90.40점을 받았다면서요?

=. 쇼트프로그램에서 36.49점을 따낸 유영은 총점 126.89점을 얻어 알레나 카니셰바(러시아·134.18점)에 7.29점 차로 우승을 내주고 은메달을 목에 걸었습니다.

이번 대회는 국제빙상경기연맹(ISU)이 주관하는 B급 국제대회입니다. 아직 만으로 13세가 되지 않은 유영은 13세 이하가 출전하는 '어드밴스드 노비스' 부문에 출전해 준우승을 따냈습니다.

-. 전날 쇼트프로그램에서 3위를 차지한 유영은 프리스케이팅에서도 첫 과제인 트리플 러츠를 제대로 뛰지 못해 수행점수(GOE)를 2.1점이나 깎이며 불안하게 출발했지만 이어진 트리플-트리플 토루프 콤비네이션 점프에 깔끔하게 성공하며 안정을 찾았다죠?

=. 나머지 점프와 스핀 과제를 안정적으로 마친 유영은 프리스케이팅에서 1위에 오르면서 총점을 끌어올려 은메달로 대회를 마쳤습니다.

유영은 올해 출전한 세 차례 국제대회에서 두 차례 우승(컵 오브 티롤·아시안트로프)과 한 차례 준우승(탈린 트로피)을 거뒀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