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럭비, 칠레와 두 번째 평가전에서 역전승 거둬
상태바
한국 럭비, 칠레와 두 번째 평가전에서 역전승 거둬
  • 박상욱 기자
  • 승인 2016.11.21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남자 럭비 대표팀이 국제 평가전에 해당하는 '인터내셔널 테스트 매치'에서 기념비적인 승리를 거뒀습니다.

-. 21일(이하 한국시간) 대한럭비협회에 따르면 존 월터스 감독이 이끄는 한국 남자 럭비 15인제 대표팀(세계 랭킹 28위)은 전날 칠레에서 열린 칠레 대표팀(세계 27위)과 두 번째 인터내셔널 테스트 매치에서 38-36으로 이겼다죠?

=. 대표팀은 0-21로 뒤진 채 전반전을 마쳤지만, 후반 투혼을 발휘하며 드라마틱한 역전승을 기록했습니다.

협회는 2019년 일본에서 열리는 럭비 월드컵 본선 진출을 목표로 대표팀 전력 강화를 위해 이상웅(세방그룹 회장) 회장과 최윤(아프로서비스그룹 회장) 부회장을 주축으로 과감하게 투자하고 있습니다.

-. 칠레와 두 차례 인터내셔널 테스트 매치를 추진한 것도 그 사례 중 하나라면서요?

=. 네, 축구의 A매치와 같은 의미인 '인터내셔널 테스트 매치'는 매년 6월과 11월에 국제럭비연맹의 승인 아래 치러집니다. 이번 칠레 원정 경기는 협회 창립 이래 최초의 인터내셔널 테스트 매치입니다.

2019년 일본 럭비 월드컵 출전을 준비하는 대표팀에 귀중한 실전 경험이 될 이번 경기는 세계 랭킹 포인트에도 반영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