봅슬레이 4인승 대표팀, 월드컵에서 5위 차지
상태바
봅슬레이 4인승 대표팀, 월드컵에서 5위 차지
  • 박상욱 기자
  • 승인 2016.12.18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봅슬레이 4인승 대표팀이 월드컵에서 역대 최고 성적인 5위를 차지했는데,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 원윤종-김진수-오제한-전정린으로 이뤄진 대표팀은 18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레이크 플래시드에서 열린 2016~2017시즌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IBSF) 월드컵 2차 대회 남자 봅슬레이 4인승 부문에서 1, 2차 시기 합계 1분48초80의 기록으로 5위에 올랐다죠?

=. 1차 시기에서 2위에 오르며 메달권 진입을 노렸지만 2차 시기에서 아쉽게 7위를 차지하면서 총합 5위로 경기를 마쳤습니다.

금메달은 1분48초31의 스위스 팀, 은메달은 1분48초70의 미국 팀, 동메달은 1분48초71의 캐나다 팀에 돌아갔습니다.

-. 봅슬레이 2인승의 원윤종-서영우 조는 지난 시즌을 세계랭킹 1위로 마쳤으며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금메달을 노린다죠?

=. 하지만 봅슬레이 4인승 조는 그동안 뚜렷한 성과를 거두지 못했습니다. 경기를 마친 원윤종은 "이런 좋은 성적은 생각하지도 못했다"며 "감독님, 코치님의 도움이 많았고 4인승 멤버들이 그동안 항상 열심히 한 것이 쌓여 이런 결과를 얻을 수 있게 된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 이에 대해 이용 대표팀 총감독은 "지금까지 2인승에 집중해오다 이번 시즌을 앞두고 평창 슬라이딩센터 실내 스타트 연습장에서 4인승도 열심히 훈련했다"며 "높아진 스타트 기량과 원윤종의 드라이빙 기술이 더해져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고 말했다면서요?

=. 한편, 이날 같은 장소에서 열린 여자 스켈레톤에서는 문라영(20)이 23위를 차지했습니다. 아울러 대표팀은 19일 귀국해 휴식을 취한 뒤 내년 초 독일에서 월드컵 3차 대회를 치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