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뉴욕 메츠, 마스코트의 손가락 욕설로 말썽
상태바
MLB 뉴욕 메츠, 마스코트의 손가락 욕설로 말썽
  • 박상욱 기자
  • 승인 2017.06.02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뉴욕 메츠의 마스코트가 홈 관중을 향해 손가락 욕설을 해 구단이 바로 사과하며 진화해 나섰습니다.

-. 메츠는 1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시티필드에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와 홈경기가 끝난 뒤 구단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사과문 하나를 올렸다면서요?

=. 구단 마스코트 '미스터 멧'(Mr. Met)의 부적절한 처신 탓이었습니다. 메츠가 2008년까지 홈구장으로 쓴 셰이 스타디움이 완공된 1964년 메이저리그에 첫선을 보인 미스터 멧은 커다란 야구공을 얼굴로 하는 인간 형상의 마스코트입니다. 메이저리그 마스코트 중 사람 모양으로 제작한 최초의 것으로 잘 알려졌습니다.

메츠 구단 홈페이지에 따르면 미스터 멧은 이날 밀워키와 경기 중 말썽을 일으켰습니다. 메츠는 선발 제이콥 디그롬이 4이닝 만에 7실점하고 무너지는 바람에 1-7로 졌습니다.

-. 이 와중에 미스터 멧이 경기장 연결 통로로 걸어가다가 관중석을 향해 오른손 손가락 하나를 펴든 것이라죠?

=. 이 장면을 한 팬이 휴대전화 영상으로 찍어 소셜 미디어에 올리면서 논란이 됐습니다. 동영상만으로는 앞뒤 사정을 알 수 없지만 메츠 구단은 경기가 끝나자마자 사과문을 냈습니다.

메츠 구단은 "우리 직원의 부적절한 행동에 사과한다"면서 "우리는 이러한 행위를 용납할 수 없다. 이 문제를 자체적으로 다룰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다만, 미스터 멧을 연기하는 구단 직원이 해고되지는 않았다면서요?

=. 네, 구단 관계자는 "그 직원에게는 다른 업무를 맡겼다"고 말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