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번 다시 없을 기회! 마린스키 발레단(Primorsky Stage) <백조의 호수>
상태바
두 번 다시 없을 기회! 마린스키 발레단(Primorsky Stage) <백조의 호수>
  • 황경숙 기자
  • 승인 2017.10.25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95년 상트페테르부르크 마린스키 극장 초연이래 지금까지 전 세계에서 사랑 받는 작품

마린스키 발레단(Primorsky Stage)은 오는 11월 9일(목)부터 12일(일)까지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백조의 호수>를 공연한다. 

마린스키는 120여 년 전 <백조의 호수>를 초연한 역사적인 발레단이다. 

이 작품은 1895년 상트페테르부르크 마린스키 극장에서 초연 된 이래 지금까지 전 세계에서 사랑 받고 있다. 

<백조의 호수는> 클래식 발레 중 가장 사랑 받는 작품의 하나로 발레 교과서와 같은 명작이라 할 수 있다. 

발레뿐만 아니라, 음악 자체만으로도 널리 연주되는 발레 음악 또한 백미이다. 

<백조의 호수>는 백조 오데트와 흑조 오딜을 한 명의 발레리나가 연기해야 하기 때문에 테크닉과 표현력이 두루 갖추어져 있지 않은 발레리나는 도전하기 어려운 작품이다. 

이번 공연의 최고 관전 포인트는 이 작품의 정통성을 가진 발레단의 최고 무용수들이 선보이는 <백조의 호수>라는 점이다. 

김기민은 한 인터뷰에서 <백조의 호수>는 순수한 보석 같은 작품이며, 아름답고 슬프면서도 숭고한 사랑이야기가 있는 한편, 인간이 가지고 있는 모든 감정들이(사랑, 증오, 질투, 슬픔 헌신) 녹아든 작품이라고 말했다. 

질서정연한 군무들, 그리고 그 안에서 각각의 무용수들이 어떻게 백조를 표현하는지 눈여겨 보신다면 재미있을 것이라고 관전포인트도 전했다.

4일간 무대는 2쌍의 '백조-왕자'가 번갈아가며 오를 예정이다. 

11월 9, 11일은 마린스키(Primorsky Stage)의 간판스타 이리나 사포즈니코바와 세르게이 우마넥이, 10, 12일은 마린스키에서 최고 기량을 뽐내고 있는 커플 빅토리아 테레시키나와 김기민이다. 

두 번 다시 없을 기회, 마린스키 발레단(Primorsky Stage)이 전하는 강렬한 감동을 느껴보길 바란다. 

# 공연 개요

공연명

마린스키 발레단(Primorsky Stage) 내한공연 <백조의 호수>

 

일시

2017년 11월 09일(목) - 12(일)

 

장소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

 

지휘

안톤 토르비예프 l Anton Torbeev

 

캐스팅

 

11/9(목)

19:30

11/10(금)

19:30

11/11(토)

17:00

11/12(일)

14:00

오데트

·

오딜

이리나 사포즈니코바

Irina Sapozhnikova

빅토리아 테레시키나

Viktoria Tereshkina

이리나 사포즈니코바

Irina Sapozhnikova

빅토리아 테레시키나

Viktoria Tereshkina

지그프리트

세르게이 우마넥

Sergey Umanetc

김기민

Kimin Kim

세르게이 우마넥

Sergey Umanetc

김기민

Kimin Kim

주최 · 주관

서울콘서트매니지먼트

 

후원

미정

 

티켓

R석 28만원, S석 23만원, A석 16만원, B석 10만원, C석 5만원

 

             

 

# 할인 정보

· 예술의전당 블루회원, 예술의전당우리V카드 5% 할인(1인 2매)

· 예술의전당 후원회원, 골드회원 10% 할인(1인 2매)

· 초· 중· 고· 대학생 할인 10%(대학원생 제외, 본인 증빙카드 미지참시 차액지불)

· 장애인 1~3급, 국가유공자, 의상자 부상등급 1~2급 본인 및 동반 1인까지 50% 할인(본인 증빙카드 미지참시 차액지불)

· 장애인 4~6급, 국가유공자 유족증, 의사자 유족증, 의상자 부상등급 3급이하 본인 50% (본인 증빙카드 미지참시 차액지불)

※ 중복할인은 불가합니다.

 

# 예매

예술의전당 02-580-1300 www.sac.or.kr  인터파크 1544-1555 www.interpark.com

 

# 문의

서울콘서트매니지먼트(T: 02-598-9416), 이메일: scm@scmanagemen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