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종단협의회, 한반도 안정·평화 기원하는 법회 연다
상태바
불교종단협의회, 한반도 안정·평화 기원하는 법회 연다
  • 황경숙 기자
  • 승인 2018.04.14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불교종단협의회(회장 설정스님)는 한반도 안정과 평화를 기원하는 법회를 오는 17일 삼성동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호텔에서 개최한다고 14일 밝혔습니다.

-. 1981년 첫 법회를 시작으로 올해 18회째를 맞는 이 행사는 나라와 민족의 평화와 번영을 기원하는 법회라죠?

=. 설정 조계종 총무원장, 회성 진각종 통리원장, 문덕 천태종 총무원장 등 불교 지도자와 사회 각계 불교계 인사 총 1천여명이 참석합니다.

-. 협의회는 "올해 부처님오신날을 앞두고 한반도에서 열리는 남북정상회담은 우리 민족의 앞날을 결정하는 중차대한 역사적 사건"이라며 "분단 이래 민족의 명운을 결정할 이번 회담의 성공적 결실을 위해 모든 불교도가 간절한 마음으로 축원하며 기도할 것"이라고 밝혔다면서요?

=. 그렇습니다. 협의회 29개 종단 소속 전국 사찰 1만5천300여곳에서 정상회담 개회 1주일 전부터 회담의 성공을 기원하는 축원을 올릴 예정이며, 회담 당일 오전 10시에는 전국 사찰에서 성공을 기원하는 33번의 타종식을 열 계획입니다.

 

▲ 불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