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장 이동환 후보, “정치적인 야합 안될 일”
상태바
고양시장 이동환 후보, “정치적인 야합 안될 일”
  • 이대인 기자
  • 승인 2018.05.04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이동환 고양시장 후보는 4일 민주당 이재준 예비후보측이 최성 시장 캠프를 인수 한 것과 관련, “얼마전까지 팀을 만들어 최성시장의 퇴행적 이벤트 행정을 단호히 반대한다고 주장해놓고 이제와서 슬며서 캠프를 통합하는 것은 전형적인 정치 야합”이라고 지적했다.

이 후보는 “지난달 민주당 예비후보4인은 시청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최성 고양시장의 문제점을 지적한 발표문까지 발표해놓고 슬며시 최성 캠프측과 손을 잡는 것은 104만 고양시민을 우롱한 행위”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오죽하면 당시 같은팀으로 올린 후보까지 이를 비판하겠냐”며 공세를 이어갔다.

이 후보는 “당선을 위해서 무엇이든지 서슴치 않는 행동은 미래를 향한 정치의 참모습이 아니다”면서 고양시민들은 이같은 행태를 더 이상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시민들의 의식은 점점 높아지는데 정치인들은 여전히 구테를 맴돌고 있다”며 “앞으로 치러질 선거에서 자유한국당 이동환 후보캠프는 공명정대한 모습으로 선거에 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