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민족, '치킨 능력 평가 시험' 다음 달 22일 개최
상태바
배달의민족, '치킨 능력 평가 시험' 다음 달 22일 개최
  • 박상욱 기자
  • 승인 2018.06.15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달의민족은 치킨 전문가를 선발하는 이른바 '치킨 능력 평가 시험'인 '배민 치믈리에 자격시험'을 다음 달 22일 서울 송파구 롯데호텔 3층 크리스탈볼룸에서 연다고 15일 밝혔습니다.

-. '치믈리에'란 치킨 감별사를 뜻하는 말로 치킨 영역의 소믈리에라죠?

=. 치킨 마니아가 도달하는 최고의 경지이자, 국내에 유통되는 모든 치킨의 맛·향·식감을 파악하는 이들에게 부여되는 이름이라고 배달의민족은 설명했습니다.

행사는 올해로 2회째로, 지난해 선발된 119명의 치믈리에는 치킨과 잘 어울리는 맥주 개발에 참여하는 등 여러 방면에서 활약했습니다. 이달 말에는 치킨 전문 책자인 '치슐랭가이드'도 내놓습니다.

-. 치믈리에 자격시험은 1교시 필기시험과 2교시 실기시험으로 나뉜다면서요?

=. 필기시험에는 듣기평가도 있습니다. 배달의민족은 "지난해에는 진짜 닭 울음소리를 맞히는 문제, 광고음악을 틀어주고 어떤 브랜드의 로고송인지 맞히는 문제 등도 출제됐다"며 "실기시험은 생김새와 맛만으로 치킨 브랜드와 메뉴를 맞추는 블라인드 맛 테스트로 진행된다"고 소개했습니다.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올해도 필기와 실기에서 모두 50점 이상씩을 받아야 치믈리에가 될 수 있습니다. 특히 변별력을 높이고자 올해는 지난해보다 난이도를 올릴 방침입니다. 참가 신청은 다음 달 3일까지 온라인 사이트(http://chimmelier.baemin.com)에서 할 수 있습니다.

 

▲ 치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