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울산고래축제' 7월 5일부터 4일간 열린다
상태바
'2018 울산고래축제' 7월 5일부터 4일간 열린다
  • 황경숙 기자
  • 승인 2018.06.20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울산고래축제'가 7월 5일부터 8일까지 4일간 장생포 고래문화특구에서 화려하게 열릴 예정입니다.

-. 20일 울산시 남구에 따르면 올해 축제는 지방선거 일정으로 인해 지난해보다 두 달 정도 늦게 열린다면서요?

=. 이번 축제에서는 처음으로 '2018 JMF 장생포 뮤직 페스티벌' 행사가 열립니다. 축구장 4배 넓이(3만3천여㎡)인 CJ대한통운 공장 부지가 맥주와 음악이 어우러진 문화예술 광장으로 변신하고 자이언티, 데이브레이크, 헤이즈, 하하&스컬 등 가수들의 공연도 마련됩니다.

또 장생포에는 1만㎡ 규모의 대형 워터 슬라이드와 풀장을 즐길 수 있는 '장생포 해수영장'이 설치됩니다.

-. 장생포의 밤을 환히 밝혀줄 빛의 대향연인 'Night Light' 거리 퍼레이드도 선보인다죠?

=. 이밖에 장생포의 숨겨진 명소를 돌아보며 기부하는 '터치런', 여름의 더위를 날려 보낼 '물총축제', 거리 곳곳을 예술로 채우는 '장생포 예술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축제 기간 마련될 예정입니다.

아울러 장생포 뮤직 페스티벌 티켓 예매 정보와 고래축제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인터넷 홈페이지(www.ulsanwhale.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