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캔

빈 상가 돌며 7차례에 걸쳐 현금 훔친 20대 구속

김재협 기자l승인2018.07.11 10:39l수정2018.07.11 10:3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대구북부경찰서는 11일 출소 한 달 만에 또다시 상가에 들어가 현금을 훔친 혐의(상습야간건조물침입절도)로 A(29)씨를 구속했습니다.

-. A씨의 혐의는 뭔가요?

=. A씨는 지난달 5일부터 26일까지 대구 시내 빈 상가를 돌며 7차례에 걸쳐 현금 185만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A씨가 여름철 환기 등을 이유로 업주들이 창문을 열어놓고 퇴근한 점을 노려 주로 상가 화장실 창문을 통해 침입해 범행을 저질렀다고 밝혔습니다.

-. 전과 8범인 A씨는 동종전과로 수감생활을 하고 한 달 전에 출소해 또다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죠?

=. 네, 이와 관련 경찰 관계자는 "A씨는 생활비 마련을 위해 돈을 훔쳤다"며 "상가를 비울 때는 화장실 창문을 꼭 잠가야 한다"고 조언했습니다.


김재협 기자  easypol1@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뉴스캔

07238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0길 19 대하빌딩 508호(여의도동)  |  대표전화 : 070-7724-0363  |  팩스 : 0303-0363-3922  |  email : easypol1@gmail.com
등록번호 : 서울아00170  |  등록일 : 2006년2월13일  |  대표 : 장덕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덕수 Copyright © 2008 - 2018 뉴스캔. All rights reserved.
뉴스캔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