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LA경찰 “방탄소년단 멤버 살해위협 조사”
상태바
美 LA경찰 “방탄소년단 멤버 살해위협 조사”
  • 신철현 기자
  • 승인 2018.07.16 0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로스앤젤레스 경찰(LA PD)이 세계적인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에 대한 살해 협박 사건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미국 NBC 뉴스는 14일(현지시각) "LAPD가 9월 LA에서 공연하는 방탄소년단 멤버에 대한 살해 위협에 관해 알고 있다"며 "현재 그것을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고 보도했다.

LA경찰은 해당 멤버의 이름과 특정 상황은 밝히지 않았다. 하지만 최근 한 SNS에 9월 초 LA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공연하는 방탄소년단 멤버 지민을 살해하겠다는 한 네티즌의 협박글이 올라온 사실이 알려졌다.

▲ 사진=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 멤버 지민은 지난 5월에도 한 해외 네티즌에게 오는 9월16일 미국 텍사스주 포트워스에서 열리는 방탄소년단 공연에서 총으로 쏘겠다는 협박을 받았다. 당시 포트워스 경찰은 SNS에 "BTS 콘서트와 관련한 위협을 알고 있다. 현재 이 사건을 조사,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민은 지난해 4월에도 미국 캘리포니아 공연을 앞두고 살해 위협을 받은 바 있으며, 실제 사건은 발생하지 않았다.

방탄소년단이 세계적인 글로벌 그룹으로 주목받으면서 과도한 관심을 쏟는 상황이 연출되고 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8월 서울을 시작으로 세계 10개 도시에서 총 21회 공연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