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 문화예술 프로그램 준비한 '2018 서리풀페스티벌'
상태바
여러 문화예술 프로그램 준비한 '2018 서리풀페스티벌'
  • 황경숙 기자
  • 승인 2018.09.03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서초구는 '2018 서리풀페스티벌'을 8일부터 16일까지 반포한강공원과 예술의전당, 양재천 등 서초구 일원에서 개최한다고 3일 밝혔습니다.

-. 올해로 개청 30주년을 맞은 서초구는 '젊음으로 하나되다'라는 주제로 4회를 맞는 이번 '서리풀페스티벌'에서 오페라, 뮤지컬, 콘서트 등 20개의 문화예술 프로그램들을 선보인다면서요?

=. 축제의 하이라이트는 마지막 날인 16일 반포한강공원 세빛섬에서 펼쳐지는 '스케치북'과 '퍼레이드'입니다.

오후 4시부터 진행되는 '스케치북'은 세빛섬 입구부터 유선형의 한강변 산책로까지 총 3천800㎡ 아스팔트를 도화지 삼아 어린이와 가족이 함께 10가지 형형색색 분필 9만4천개로 그림을 그리는 참여행사입니다.

-. 서초구 30주년의 의미를 담아 세빛섬 입구 바닥에 그려 넣은 숫자 '30'을 밑그림 삼아 자유롭게 그림을 그리고, 산책로 일대는 '꽃길만 걷자'는 마음을 담아 다양한 꽃 그림을 그린다죠?

=. 이어 오후 5시부터는 피크닉장을 둘러싼 유선형의 800m 산책길을 따라 18개팀 530여명의 역동적인 퍼레이드가 총 3개 섹션으로 나뉘어 펼쳐집니다. 개그맨 박명수가 DJ를 맡아 1시간 동안 일렉트로닉댄스뮤직(EDM) 디제잉을 통해 흥을 돋웁니다.

오후 6시부터 반포한강공원 예빛섬 앞 피크닉 잔디밭에서는 반포서래한불음악축제가 열립니다. 지난해 프랑스 앨범 판매량 1위 인기 뮤지션 카로제로의 초청공연이 40분간 펼쳐지고, 이어 가수 인순이와 백지영, 박상민, 매드클라운 등이 공연합니다.

-. 한편에서는 '한불 전통놀이 한마당'을 통해 프랑스 인기 스포츠 페탕크(구슬치기)와 프랑스인 일러스트레이터가 그려주는 '매직 초상화' 코너 등이 운영된다고요?

=. 또 한국과 프랑스, 일본, 파키스탄, 네팔, 모로코 등 다양한 국가의 음식을 맛보는 '세계음식축제'가 열리고, 서초구 서리풀푸드트럭 20대가 들어서 핫도그, 와플, 바비큐, 솜사탕 등 다양한 먹거리도 즐길 수 있습니다.

축제 개막일인 8일에는 오후 3시 방배동 뒷벌공원에서 '방배 비보이 페스티벌'이 열리고, 오후 7시 배우 윤유선의 사회로 진행되는 개막축하공연에는 서초교향악단, 가수 바다와 휘성 등이 무대에 오릅니다.

-. 9일 오후 7시 양재천 수변무대(영동1교~2교 사이)에서는 '양재천 연인의 거리 콘서트'가 열린다죠?

=. 서초구에서 30년 이상 거주한 서초구 홍보대사이자 서초컬처클럽(SCC)인 가수 민해경·혜은이·남궁옥분·권인하가 출연하고, MC 김승현이 사회를 맡습니다. 12일 오후 7시 예술의전당 신세계스퀘어 야외무대에서는 한국형 오페라 '판오페라'가 배우 양희경과 국악인 백현호의 사회로 펼쳐집니다.

-. 이와 함께 '악기거리 축제', '양재 말죽거리 축제', '잠원나루 축제', '반려견 축제', '청소년 JOB페스티벌', '자치회관 페스티벌', '방배카페골목 한마음 축제', '책문화 축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되고 40여팀의 버스킹 공연이 도심 곳곳에서 열린다죠?

=. 500만원 규모의 사진공모전도 개최되는데, 이와 관련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이번 축제의 주제는 젊음"이라며 "30주년 서초의 젊은 문화축제가 청년들에게 꿈과 행복을 주고 젊은 예술인들이 대한민국의 문화예술을 꽃피우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