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후보등록 시작된 조계종 총무원장 선거
상태바
드디어 후보등록 시작된 조계종 총무원장 선거
  • 황경숙 기자
  • 승인 2018.09.04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불교조계종 제36대 총무원장 선거 후보등록이 4일 시작된 가운데 3명의 후보가 등록을 마쳤습니다.

-. 조계종에 따르면 이날 오전 혜총 스님, 원행 스님, 정우 스님이 후보로 등록했다면서요?

=. 네, 그렇습니다. 세 스님 측 모두 접수가 시작되는 오전 9시 전에 도착해 추첨으로 번호를 결정했습니다.

-. 추첨 결과 혜총 스님이 1번. 원행 스님이 2번. 정우 스님이 3번을 배정받았다죠?

=. 현 부산 감로사 주지인 혜총 스님은 총무원 포교원장과 해인승가대학 총동문회 회장을 역임했으며, 34대와 35대 총무원장 선거에도 출마한 바 있습니다.

현 중앙종회 의장인 원행 스님은 중앙승가대학교 총장, 제11~13대·16대 중앙종회의원, 중앙승가대학교 총동문회 회장, 금산사 주지, 본사주지협의회 회장 등을 지냈습니다.

-. 현 구룡사 회주인 정우 스님은 총무원 총무부장, 통도사 주지, 제9~12대 중앙종회의원, 군종특별교구장 등을 역임했다면서요?

=. 그렇습니다. 조계종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오는 6일까지 후보등록을 받고, 12일 후보자 자격심사를 합니다.

선거인단은 13∼17일에 뽑습니다. 총무원장 선거일은 오는 28일입니다. 아울러 총무원장 선거인단은 현 중앙종회 의원 78명과 전국 24개 교구 본사에서 선출한 240명을 합해 318명으로 구성됩니다.

 

▲ 불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