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캔

내일 '오징어 불법 공조조업' 막기 위한 대책회의 열기로

박상욱 기자l승인2018.09.11 11:3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해양수산부는 12일 오후 2시 부산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오징어 불법 공조조업'을 근절하기 위한 관계기관 대책회의를 연다고 11일 밝혔습니다.

-. 오징어 불법 공조조업이란 불빛을 밝혀야 모여드는 오징어의 특성을 이용한 불법 조업방식이라고요?

=. 채낚기 어선이 불빛을 밝혀 오징어를 모으면, 트롤어선이 접근해 끌이그물을 펼쳐 어구를 끌면서 한꺼번에 많은 양의 오징어를 잡는 식입니다.

특히 해수부는 "이는 적법하게 오징어를 잡는 중·소형 채낚기 어업인에게 피해를 주고 오징어의 자원 고갈에도 큰 영향을 끼친다"면서도 "불법 공조조업은 야간에 짧은 시간에 이뤄져 현장에서 증거를 잡기 쉽지 않고, 수익금도 현금으로 은밀하게 배분돼 정확한 제보 없이는 적발하기 어렵다"고 설명했습니다.

-. 대책회의에는 해수부를 비롯해 동해어업관리단, 대검찰청, 해양경찰청, 국립수산과학원, 지방자치단체, 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 수협 어업정보통신국 등 관계기관이 참석한다죠?

=. 참가 기관은 앞으로 단속의 실효성을 높이고자 ▲ 유관기관 합동단속 ▲ 어선 위치 정보를 활용한 어선위치 모니터링 ▲ 오징어 총허용어획량(TAC) 관리 강화 ▲ 수산관계법령 위반 어선 행정처분 강화 ▲ 기관 간 정보 교환 등을 논의합니다.


박상욱 기자  easypol1@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뉴스캔

07238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0길 19 대하빌딩 508호(여의도동)  |  대표전화 : 070-7724-0363  |  팩스 : 0303-0363-3922  |  email : easypol1@gmail.com
등록번호 : 서울아00170  |  등록일 : 2006년2월13일  |  대표 : 장덕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덕수 Copyright © 2008 - 2018 뉴스캔. All rights reserved.
뉴스캔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