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 기간 박물관·미술관서 다양한 행사 열린다
상태바
추석 연휴 기간 박물관·미술관서 다양한 행사 열린다
  • 황경숙 기자
  • 승인 2018.09.17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 명절을 맞아 국립 박물관과 미술관에서 다채로운 문화행사가 열리는데, 서울 용산 국립중앙박물관에서는 한가위 특집 춤판 '두드락'을 선보입니다.

-. 희극춤, 가면극 등과 같은 전통공연과 함께 K팝과 함께하는 '바라 떼춤', 팝송 선율과 어우러진 승무와 법고춤, 가곡에 맞춰 추는 향발무 등 전통무용과 현대음악을 조화한 공연이 무대에 오른다죠?

=. 지방 국립박물관 및 전시관(경주·광주·전주·부여·공주·진주·청주·대구·김해·제주·춘천·나주·미륵사지)에서도 전통음식 만들기, 민속놀이 체험, 전통공연, 가족영화 상영 등의 행사가 펼쳐집니다.

경복궁 경내 국립민속박물관에서는 추석맞이 송편 빚기, 매 인형 만들기, 고무신 만들기, 청사초롱 만들기 등 전통문화 체험과 강강술래, 풍물, 꼭두각시놀음 등 전통공연이 진행됩니다.

-. 국립중앙박물관 전면 국립한글박물관에선 한글의 우수성과 세종대왕의 업적을 알리는 전통공연 '옛, 지금, 미래의 한글 그리고 가야금'이 열린다면서요?

=. 시대의 흐름에 따라 우리의 언어와 음악이 변하는 과정을 아름다운 가야금의 선율을 들려줄 예정입니다.

특히 국립현대미술관(서울·과천·덕수궁)은 24~26일 미술관 전시안내 응용 프로그램(애플리케이션)을 내려받은 관람객을 대상으로 '포춘 쿠키(행운의 과자)'를 증정합니다. 쿠키 안에는 국립현대미술관 회원(멤버십) 가입 할인, 국립현대미술관 기념품 등의 혜택을 받는 쪽지가 들어있습니다. 국립현대미술관 회원권(멤버십 카드)을 구입하면 기념품도 줍니다.

-. 박물관과 미술관은 연휴 기간(22~26일) 문을 열지만, 추석 당일인 24일은 휴관한다고요?

=. 네, 이와 관련 문체부 관계자는 "다양한 추석 문화행사를 통해 우리 일상 속에 박물관과 미술관이 즐거움과 재미가 가득한 공간으로 가까이 다가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