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업계, 다양한 추석 간편식 상품 판매한다
상태바
유통업계, 다양한 추석 간편식 상품 판매한다
  • 박상욱 기자
  • 승인 2018.09.18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간편 가정식 시장이 해마다 확대되는 가운데 명절 음식 역시 간편하게 즐기려는 사람들을 겨냥해 유통업계가 다양한 추석 간편식 상품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 롯데백화점은 전, 갈비찜 등 직접 조리한 명절 상차림 음식을 판매하는 '한상차림' 세트를 지난 설에 이어 이번 추석에도 판매한다고 18일 밝혔다면서요?

=. 한상차림 선물세트는 전, 나물, 갈비, 김치류 등 16개 품목으로 구성돼 있습니다. 직접 차례 음식을 요리할 때 드는 재료비 등을 고려하면 약 15%가량 저렴하다는 것이 롯데백화점의 설명입니다.

대표 상품은 '라운드키친7 상차림세트'로 5∼6인 세트는 25만9천원, 2∼3인 세트는 16만9천원입니다.

-. 완자 전, 깻잎 전, 표고버섯 전 등 8가지 전으로 구성된 전 세트는 5만9천원, 고사리, 도라지, 시금치, 콩나물 등으로 구성된 나물 세트는 4만5천원에 판매한다죠?

=. 이들 상품은 오는 20일 자정까지 주문할 수 있으며 주문된 제품은 21일 조리돼 22일 오전 7시 이전까지 배송됩니다. 또 이마트는 이번 추석에 간편 가정식 자체브랜드(PB)인 '피코크' 제수 음식 매출을 지난해보다 약 61% 늘어난 20억원 수준으로 예상한다고 밝혔습니다.

-. 특히 이마트는 오는 26일까지 전, 송편, 식혜, 참기름 등 피코크 제수 음식을 2만원 이상 사면 3천원 할인해주는 행사를 진행한다고요?

=. 이와 관련 이마트 오승훈 피코크 개발팀장은 "맛과 품질이 뛰어난 상품 출시로 간편 가정식에 대한 소비자들의 인식이 개선되면서 명절 차례 음식도 간편식을 선호하는 수요가 늘었다"고 말했습니다.

-. 편의점에서도 나홀로족을 겨냥한 명절 도시락이 출시됐다죠?

=. 세븐일레븐은 다음 달 3일까지 2주간 '한가위 도시락'(8천500원)을 한정 판매합니다. 이 도시락은 LA 갈비와 동그랑땡, 삼색 전, 장조림, 약과 등 명절 대표 음식을 담았고, 잡채, 계란 장조림, 고추 절임, 볶음김치 등을 곁들였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