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로 괜찮나…올해 들어 구직단념자 기록적으로 증가
상태바
이대로 괜찮나…올해 들어 구직단념자 기록적으로 증가
  • 박상욱 기자
  • 승인 2018.09.23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자리 상황이 악화하면서 구직활동을 포기한 이들의 숫자가 올해 들어 기록적으로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 23일 통계청의 경제활동인구조사 결과를 분석한 결과 올해 1∼8월 구직단념자의 수는 월평균 51만 명으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2만6천 명(5.4%) 많았다면서요?

=. 1∼8월 월평균 구직단념자 규모는 현재와 같은 기준으로 통계를 작성한 2014년 이후 올해가 가장 컸습니다. 인력 수요와 공급은 월·계절에 따라 달라지기 때문에 고용 동향을 평가할 때는 통상 연중 동일한 시점끼리 비교합니다.

구직단념자는 취업을 원하고 취업 가능성이 있지만 노동 시장과 관련된 이유로 지난 4주 동안 구직활동을 하지 않은 이들 중 앞선 1년간 구직 경험이 있는 이들입니다. 적당한 일거리가 없다고 생각하거나 취업하려고 해도 일거리를 찾을 수 없어서 구직을 포기한 이들이 여기에 속합니다.

-. 교육 수준이나 기술·경험 부족 등의 이유로 일을 구하지 못해 구직단념자가 되기도 한다죠?

=. 올해 1∼8월 구직 기간이 6개월 이상인 이른바 '장기실업자'는 월평균 14만9천 명으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8천 명(6.0%) 늘었습니다.

1∼8월 장기실업자 수는 1999년 6월 통계 작성 이래 올해가 가장 많았습니다. 또한 외환 위기의 충격이 완전히 가시지 않았던 시기인 2000년 1∼8월에는 구직 기간이 6개월 이상인 실업자가 월평균 14만4천 명으로 올해보다 적었습니다.

-. 장기실업자가 증가하는 최근 노동 시장의 흐름을 보면 앞으로 구직단념자가 더 늘어날 가능성이 있다.면서요?

=. 네, 장기간 취업을 시도했음에도 일을 구하지 못한 이들은 결국에는 체념하고 구직단념자가 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 기업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