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양한 차 마실 수 있는 행사 세종호수공원서 열린다
상태바
다양한 차 마실 수 있는 행사 세종호수공원서 열린다
  • 황경숙 기자
  • 승인 2018.09.26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외 차인(茶人)이 야외에서 다양한 차를 우려 시민들과 나누고 교류하는 이색적인 행사가 세종호수공원에서 열립니다.

-. 묘덕아홉번덖음차연구회(이사장 묘덕 스님)는 오는 29일 오후 세종호수공원 매화공연장에서 '세종국제무아차회'를 개최한다고요?

=. 무아차회는 보통 차회와는 달리 별도의 주제 없이 차인들 각자가 즐기는 다양한 종류의 차를 갖고 나와 차 자리를 깔고 차를 우려 주변 사람과 나눠 마시는 형식의 차회입니다.

'평등한 나눔, 평화의 차를 들다'라는 주제로 마련된 이 행사에는 국내외 차인 100여명이 차 도구를 챙겨 보이차, 녹차, 홍차, 가루차 등 각자 즐기는 차를 우려 시민들과 나누며 교류합니다.

-. 통기타 연주, 무용 공연, 피리·태평소 연주, 시 낭송 등 문화행사도 펼쳐진다죠?

=. 천연염색 소품, 전통의상, 차도구 등도 선보입니다. 이에 대해 묘덕아홉번덖음차연구회 관계자는 "무아차회는 나눔과 배려의 정신을 존중한다"며 "깊어가는 가을 차를 마시며 서로를 존중하고 배려하는 정신을 느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아홉번덖음차는 전남 순천 선암사에서 전승돼온 구증구포 제다법을 묘덕 스님이 계승, 발전시킨 전통차로, 450도의 초고온 무쇠솥에서 찻잎을 아홉 번 덖고 비벼 만듭니다.

 

▲ 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