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추경예산 확보해 노후 경유차 조기 폐차 지원
상태바
울산시, 추경예산 확보해 노후 경유차 조기 폐차 지원
  • 장덕수 기자
  • 승인 2018.09.28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는 추경예산을 확보해 노후 경유차의 조기 폐차 지원 사업을 신속히 벌이기로 했다고 28일 밝혔습니다.

-. 시는 '노후 경유차 조기 폐차 보조금 지원사업'을 위한 추경예산 8억400만원을 확보해 하반기에 500대를 조기 폐차할 계획이라고요?

=. 시는 상반기에 16억원을 들여 1천80대의 노후 경유차를 조기 폐차했습니다.

-. 조기 폐차 대상은 2005년 12월 31일 이전 제작된 경유 자동차 중 울산시에 2년 이상 연속해 등록한 차량이라죠?

=. 또 보조금 신청일 전 6개월 이상 보유해야 하는 등 조건을 만족해야 합니다. 보조금 지원 금액은 차종과 연식에 따라 보험개발원에서 산정한 분기별 차량 기준가액을 기준으로 산정합니다. 3.5t 미만은 최대 165만원, 3.5t 이상은 최대 770만원까지 지원됩니다.

시는 2013년부터 2017년까지 15억원을 들여 노후 경유차 1천101대에 대한 조기 폐차 보조금 지원사업을 추진했습니다.

-. 올해는 1천500대, 내년에는 3천 대를 목표로 미세먼지 주범인 노후 경유차를 조기 폐차할 예정이라면서요?

=. 그렇습니다. 시는 지난 7월 '울산광역시 배출가스 저감에 관한 조례'를 개정해 2천500㎏ 이상이었던 조기 폐차 지원 차량의 중량 기준을 없애기도 했습니다.

아울러 시 관계자는 "노후 경유차 폐차 사업은 단기간에 미세먼지 저감 효과가 크다"면서 "경유차 대수를 줄이면서 장기적으로 친환경 자동차 보급을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