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를 앞선 자유인 베토벤 뮤지컬 2018 신작,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
상태바
시대를 앞선 자유인 베토벤 뮤지컬 2018 신작,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
  • 황경숙 기자
  • 승인 2018.10.26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을에 만나는 천재음악가가 아닌 또 다른 베토벤
늦은 가을 천재음악가 베토벤이 아닌 시대를 앞선 자유인, 영혼의 방랑자 베토벤이 온다. 
 
특히 심리극 연출로 실력파 연출가 추정화 배우겸 연출자와 섬세한 허수현 음악감독의 작품으로 관객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창작뮤지컬 <루드윅 : 베토벤 더 피아노>(연출 추정화)는 오는 11월 27일 서울 대학로 JTN아트홀에서 공연이 시작된다.
 
<루드윅 : 베토벤 더 피아노>는 지금까지 드라마, 영화에서 전혀 볼 수 없었던 베토벤의 새로운 스토리로, 우리가 알던 천재음악가가 아닌 또 다른 베토벤이다. 극중에서 주인공 루드윅은 자유로운 삶을 갈망하고 틀에 박힌 귀족사회를 비판하는, 장애를 딛고 음악가로 대성하는 일반적인 스토리가 아닌 그의 빗나간 열정의 극치를 보여주는, 전혀 다른 스토리다.
 
<루드윅 : 베토벤 더 피아노>는 추정화 연출자와 허수현 음악감독이 빚어낼 세번째 작품이어서 더욱 관심을 모으고 있다.
 
추정화 배우겸 연출자는 지난 제1회 한국뮤지컬어워즈에서 뮤지컬 <인터뷰>로 신인연출상을 수상하면서 떠오르는 신예연출가로 주목받고 있으며 허수현 음악감독은 뮤지컬 <라디오스타>로 제2회 더뮤지컬어워즈 작곡상을 수상했으며 두 사람은 <인터뷰>, <스모크>에 이어 또 한번의 환상적인 콤비플레이를 선보일 예정이다.
 
 
 
주인공 루드윅 역! 이주광, 정의욱, 김주호, 김대현, 김현진, 박준휘 캐스팅!
새롭게 탄생된 그의 모티베이터 마리 역! 김소향, 김지유, 김려원!
 
대학로의 쟁쟁한 실력파 주연들과 떠오르는 신예들이 한 무대에 오른다.
 
루드윅 역에는 <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 <브라더스 까라마조프>의 김주호, <명성황후>, <영웅>의 정의욱, <파리넬리>, <셜록홈즈>의 이주광이 캐스팅 되었으며 <여신님이 보고계셔>, <이블데드>의 김대현, <서른 즈음에>,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의 김현진, <은밀하게 위대하게>, <인터뷰>의 박준휘가 청년 루드윅을 연기한다. 
 
그들과 함께 새롭게 탄생된 캐릭터로 극중 루드윅에게 새로운 영감을 주는 모티베이터가 될 매력적인 여주인공 마리 역에는 <스모크>, <마타하리>, <더 라스트 키스>, <시스터액트>의 김소향, <용의자 X의 헌신>, <밑바닥에서>의 김지유, <이블데드>, <오디너리데이즈>의 김려원이 캐스팅되어 서로 다른 매력을 무대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공 연 명 : <루드윅 : 베토벤 더 피아노>
공연장소 : JTN아트홀 1관(230석)(종로구 이화장길 26)
공연일정 : 2018년 11월 27일(화) ~ 2019년 1월 27일(일)
 
기획/제작: ㈜과수원뮤지컬컴퍼니
공연문의:  ㈜과수원뮤지컬컴퍼니 02)512-305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