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캔

아라드네트웍스, 한화테크윈과 영상보안 제품용 차세대 네트워크 가상화 솔루션 개발

한화테크윈의 영상보안 제품에 아라드네트웍스의 네트워크 가상화 솔루션 탑재 김미연l승인2019.01.06 18:23l수정2019.01.06 18:2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아라드네트웍스(대표이사 정창영)는 지난 4일 국내 영상보안 시장 점유율 1위 업체인 한화테크윈(대표이사 김연철)과 차세대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 한화테크윈의 네트워크 카메라에 아라드네트웍스의 네트워크 가상화 솔루션을 탑재하여 네트워크 보안 기능을 제공하는 차세대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 개발 ▲ 상품 포트폴리오 확대 및 상품 마케팅 등의 홍보 활동 ▲ 표준화 및 인증 개발 협력 ▲ 국내외 전시회/행사 공동참가 등 영상보안플랫폼 분야에서 협력할 예정입니다. 

 

▲ (왼쪽부터) 한화테크윈 안순홍 영업마케팅실장, 아라드네트웍스 정창영 대표이사

아라드네트웍스는 스마트홈, 스마트빌딩, 스마트공장, 스마트카 및 스마트시티 보안 분야에 특화된 기업이다. 네트워크 슬라이싱과 멀티 VPN을 결합한 네트워크 가상화 솔루션이라는 신기술을 국내 및 해외에서 선보이며 네트워크 CCTV 및 IoT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한화테크윈은 국내 최대 영상보안 기업으로 광학 설계ㆍ제조기술 및 영상처리 기술 바탕으로 업계를 선도하고 있다. 전세계 16,000개 이상의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유럽, 미주, 아중동 등 해외시장에서 전체 매출의 76%를 창출하고 있습니다.

아라드네트웍스 정창영 대표이사는 “아라드네트웍스와 한화테크윈은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민수와 공공 영상보안 시장에 양사의 핵심역량을 적용한 차세대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다”라며 “또한 양사는 향후 5세대 이동통신(5G)을 활용한 안전한 네트워크 서비스도 개발하여 사업의 부가가치를 확대함과 동시에 고객의 편익을 증대시킬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습니다.


김미연  easypol1@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연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뉴스캔

주소: 04167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25 (마포동, 신한디엠빌딩 778호)  |  대표전화 : 070-7724-0363  |  팩스 : 0303-0363-3922  |  email : easypol1@gmail.com
등록번호 : 서울아00170  |  등록일 : 2006년2월13일  |  대표·발행·편집인 : 장덕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덕수 Copyright © 2008 - 2019 뉴스캔. All rights reserved.
뉴스캔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