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캔

소병훈 의원, "사회에 만연한 국가자격증 불법대여 뿌리 뽑는다"

국가자격증 대여·알선 근절 법안 6건 발의 김봉철 기자l승인2019.03.13 17:16l수정2019.03.13 17:1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병훈 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광주 갑)은 13일 행정안전부, 경찰청, 소방청 소관 국가자격증에 대한 불법대여 및 알선을 근절하기 위해 6개 법률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습니다.

국가자격증은 상호거래 시 신뢰의 기반이며 특히 일부 국가자격증의 경우, 국민의 생명 등과 직결되어 있어 보다 엄격한 관리가 필요합니다. 

실제 작년 4월 제주도에서 소방면허가 없는 건설사가 자격증 불법대여를 통해 소방시설을 설치하는 등 무자격자에 의한 불법행위가 무더기로 적발됐으며, 대구에서는 행정사 자격증을 수년간 불법으로 대여한 12명이 불구속 입건되기도 했습니다. 

이처럼 우리 사회 저변에 국가자격증 대여․알선행위가 만연하고 있지만 현행법은 법령마다 행정처분 또는 형사처벌이 제각각으로 규정되어 있거나 관련 규정이 아예 없는 경우도 있습니다. 

소병훈 의원은 「경비업법」「도로교통법」「소방기본법」「화재예방, 소방시설의 설치·유지 및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재해경감을 위한 기업의 자율활동 지원에 관한 법률」「행정사법」을 개정하여 행정안전부, 경찰청, 소방청 소관 8개 국가자격증에 대한 불법대여 금지, 알선 금지 및 행정처분·처벌규정 마련을 통해 부패행위의 예방과 청렴문화의 조성에 기여하겠다는 방침입니다.

소병훈 의원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에 직결된 국가자격증의 경우 대여·알선 등 불법행위에 대한 보다 강력한 처벌규정이 필요하다"면서 “나아가 국가자격증이 불법적으로 악용되는 사례를 원천적으로 근절하여 국가자격증의 공신력을 높여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6개 법률개정안과 관련한 국가자격증은 총 8개로 다음과 같습니다. 

△경비지도사 자격증 △운전면허증 △운전전문학원 강사 자격증 △운전전문학원 기능검정원 자격증 △소방안전교육사 자격증 △소방시설관리사증 △기업의 재난을 관리하는 자격에 관한 인증서(기업재난관리사) △행정사 신고확인증

한편 이번 개정안은 김민기, 김병기, 김상희, 변재일, 서영교, 설훈, 송갑석, 신동근, 윤일규, 윤후덕, 이규희, 이용득, 임종성 의원(이상 가나다 순) 등이 공동발의했습니다.


김봉철 기자  easypol1@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봉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뉴스캔

주소: 04167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25 (마포동, 신한디엠빌딩 778호)  |  대표전화 : 070-7724-0363  |  팩스 : 0303-0363-3922  |  email : easypol1@gmail.com
등록번호 : 서울아00170  |  등록일 : 2006년2월13일  |  대표·발행·편집인 : 장덕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덕수 Copyright © 2008 - 2019 뉴스캔. All rights reserved.
뉴스캔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