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호 의원, 농지 자료의 통합적이고 체계적인 관리 추진
상태바
이용호 의원, 농지 자료의 통합적이고 체계적인 관리 추진
  • snstv장덕수 기자
  • 승인 2019.05.23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지종합정보시스템 구축을 위한 「농지법 개정안」대표 발의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이용호 의원(무소속.전북 남원시임실군순창군)은 22일 농지취득자격증명, 농지임대차계약 확인대장, 농지원부 등 농지자료의 통합 관리를 위한 「농지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습니다. 

농지종합정보시스템을 구축・운영해 농가의 행정불편을 해소하고 이용 편의를 도모하기 위한 법안입니다. 

이용호 의원실에 따르면, 현행 농지법은 시・구・읍・면의 장으로 하여금 농지취득자격증명(농지법 제8조), 농지임대차계약 확인대장(동법 제24조), 농지원부(동법 제 49조), 농지의 소유 등에 관한 실태조사(동법 제10조 등)를 관리・실시 하도록 하고 있으나, 이러한 자료를 통합 관리할 수 있는 농지종합정보시스템은 구축되어 있지 않았습니다. 

이 중에서도 농지임대차 확인대장은 아직까지도 각 지자체에서 서면으로 대장을 관리하고 있는 실정으로 이용 불편과 행정 착오 가능성이 상존해왔습니다.  

이번 개정안은 농지 자료를 종합적이고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농림축산식품부장관이 농지종합정보시스템을 구축 운영하고, 이를 통해 농업인들이 더 이상 복잡한 행정 절차로 인해 피해를 입지 않도록 하고자 마련되었습니다. 

실제로 현장에서는, 이미 행정 기관에서 농지 자료를 통합 관리 하고 있다고 착각해 필요한 행정 접수를 누락하고 이로 인해 피해를 입는 사례가 왕왕 이어져왔습니다. 

이용호 의원은 “모름지기 농업은 나라의 근본으로 농민들이 걱정 없이 농사에 전념할 수 있어야, 지역이 살고 나라가 산다”면서 “복잡한 행정으로 인해 농민들이 피해와 불편을 입는 일이 없도록 이번에 발의한 「농지법 개정안」통과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용호 의원은 “뿐만 아니라, 농민들의 삶의 질 개선과 농촌 지역의 정치 대표성 확보를 위해 더욱 책임 있는 자세로 앞장서겠다”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농지법 일부개정법률안은 대표발의한 이용호 의원을 비롯해, 김관영・김종회・박주현・변재일・설훈・유성엽・장정숙・정인화・주승용・채이배・최도자 총 12인이 공동발의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