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호 의원, 선거법 합의처리 전제로 국회 빨리 열어야
상태바
이용호 의원, 선거법 합의처리 전제로 국회 빨리 열어야
  • snstv장덕수 기자
  • 승인 2019.06.10 1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싸움을 벌여봐야 결국 여든 야든 국민의 철퇴를 맞을 뿐"

 전북 남원.임실.순창 이용호 국회의원은 10일 장기간 국회파행을 불러온 선거법의 합의처리를 전제로 국회를 하루빨리 다시 열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용호 의원은 "국회를 열자. 여도 야도 한발씩 양보해 국회는 열고 보자."면서 "패스트 트랙과 관련해 선거법은 ‘합의처리’하고, 공수처법 등은 ‘합의처리를 원칙으로 한다’는 선에서 합의하면 된다."고 해법을 제시했습니다.

 이용호 의원은 "어차피 현재 패스트트랙에 올린 선거법은 본회의에서 통과 안 된다. 또 선거법은 여야가 합의처리하는 것이 옳다."며 "국정운영의 책임은 여당에게 더 있다. 야당을 설득하든, 구슬리든, 압박하든 일단 국회를 열어야 할 것 아닌가. 참 답답하다. 여야 지도부의 정치력 부재 때문에 국민만 손해보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용호 의원은 "국회를 내팽개친 채 총선 전략을 세우고, 수싸움을 벌여봐야 결국 여든 야든 국민의 철퇴를 맞을 뿐"이라며 "지지든 볶든 국회에서 하자."고 말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