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 송혜교 상대 이혼조정신청...결혼 2년 만에 파경
상태바
송중기, 송혜교 상대 이혼조정신청...결혼 2년 만에 파경
  • 신철현 기자
  • 승인 2019.06.27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스타 부부인 송중기(34)와 송혜교(37)가 결혼 약 2년 만에 이혼절차를 밟게 됐다.

배우 송중기 측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광장은 “26일 서울가정법원에 이혼조정신청서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송중기도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저를 사랑해주시고 아껴주시는 많은 분들께 좋지 않은 소식을 전해드리게 되어 죄송하다”며 “송혜교 씨와의 이혼을 위한 조정절차를 진행하게 됐다”고 27일 밝혔다.

송중기는 “두 사람 모두 잘잘못을 따져가며 서로를 비난하기보다는 원만하게 이혼절차를 마무리하기를 희망하고 있다”고 말했다.

▲ 사진=블러썸엔터테인먼트, UAA

이어 "사생활에 대한 이야기들을 하나하나 말씀드리기 어려운 점 양해 부탁드리고, 앞으로 저는 지금의 상처에서 벗어나 연기자로서 작품 활동에 최선을 다하여 좋은 작품으로 보답하겠다"라고 전했다.

한류스타인 송중기와 톱여배우인 송혜교는 KBS 2TV 드라마 '태양의 후예'로 인연을 맺어 지난 2017년 10월 31일 장충동 신라호텔 영빈관에서 웨딩마치를 울렸다.

이후 두 사람은 중국 매체에서 제기된 결별설에 부인하며, 약 2년간 결혼생활을 이어왔다.

송중기는 tvN 주말극 '아스달 연대기'에 출연 중이며, 송혜교는 최근 tvN 드라마 '남자친구'에서 송중기와 같은 소속사 박보검과 호흡을 맞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