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캔

국회 법제실ㆍ법제처ㆍ한국입법학회, 11일 제헌기념 학술대회 개최

국회의원ㆍ학계ㆍ시민단체ㆍ법제 실무자가 참여하는 “더 좋은 입법”을 위한 토론의 장 마련 snstv장덕수 기자l승인2019.07.10 17:13l수정2019.07.10 17:1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국회 법제실, 법제처와 한국입법학회는 11일 오후 3시부터 국회 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공동학술대회를 개최합니다.

 이번 공동학술대회는 국회 법제실에서 매년 제헌절을 기념하여 실시하는 제헌기념 학술대회로서, 올해는 국회에 대한 국민의 신뢰를 제고하고 일하는 국회의 상(像)을 구축하려는 취지로 “입법의 현재와 미래: 국회의 역할과 과제를 중심으로”를 주제로 하여 개최될 예정입니다. 

 이번 학술대회에는 국회의원, 학계, 시민단체, 법제 실무자 등 입법과정에 참여한 경험이 있는 다양한 구성원들이 참여하여, “더 좋은 입법”을 위한 방안에 대하여 다양한 관점에서의 심도있는 논의가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됩니다.

 학술대회는 임지봉 한국입법학회장의 개회사, 문희상 국회의장의 격려사와 유인태 국회사무총장과 김형연 법제처장의 환영사 등이 있을 예정입니다.

 이어 정만희 동아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의 사회로 학술대회의 세부주제인 “의원입법의 증가와 질적 수준의 향상 방안”과 “법률의 체계성과 정합성 제고를 위한 입법적 과제”에 대한 발제와 지정토론이 진행됩니다. 

 “의원입법의 증가와 질적 수준의 향상 방안”에 대해서는 홍완식 건국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의 발제와 김수익 법제처 경제법제국 법제심의관의 지정토론이 있은 후, “법률의 체계성과 정합성 제고를 위한 입법적 과제”에 대해서 임지봉 서강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의 발제와 심정희 국회 법제실 경제법제심의관의 지정토론이 진행됩니다.

 마지막으로, 김형성 성균관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의 사회로 여야 국회의원과 시민단체 관계자들이 참여하여 주제발표 및 지정토론의 주요 내용을 공유하고 의견을 나누는 종합토론이 있습니다.

 종합토론자로는 금태섭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김세연 국회의원(자유한국당), 권은희 국회의원(바른미래당), 정인화 국회의원(민주평화당) 등 여야 4당 국회의원과 박정은 참여연대 사무처장, 이옥남 바른사회시민회의 정치실장 등 국내 주요 시민단체 관계자 2인이 참여합니다.

 국회 법제실은 제헌 71주년을 기념하는 이번 학술대회에서 입법의 품질 제고를 위한 다양한 방안이 논의되어 국회의 입법역량 강화와 대국민 신뢰도 제고를 위한 많은 시사점이 도출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snstv장덕수 기자  snstv21@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nstv장덕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뉴스캔

주소: 04167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25 (마포동, 신한디엠빌딩 778호)  |  대표전화 : 070-7724-0363  |  팩스 : 0303-0363-3922  |  email : easypol1@gmail.com
등록번호 : 서울아00170  |  등록일 : 2006년2월13일  |  대표·발행·편집인 : 장덕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덕수 Copyright © 2008 - 2019 뉴스캔. All rights reserved.
뉴스캔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