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캔

남인순 의원, "마약류 빅데이터 오․남용 방지 활용기능 강화 필요”

국내 최다사용 마약류 성분‘알프라졸람’, 졸피뎀․로라제팜․디아제팜도 사용량 많아 황경숙 기자l승인2019.07.12 14:21l수정2019.07.12 14:2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국내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고 있는 마약류 성분은 항불안제(신경안정제)인 ‘알프라졸람’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남인순 의원(더불어민주당․송파구병)은 “전국 보건소에서 관할 마약류도매상, 병․의원, 약국의 마약류 취급여부, 품목 및 취급수량 등을 파악하여 합리적으로 감시를 할 수 있도록 하고, 일선 의료현장의 의사가 환자 진료 시 중복투약, 의료쇼핑 등 오․남용이 의심될 경우 환자의 과거 투약내역을 확인하여 적절하게 마약류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등 제도를 개선․보완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가 마약류통합정보관리시스템을 통해 2018년 7월부터 금년 4월까지(5월 보고분 포함) 전국 의료기관으로부터 조제보고 ‧ 투약보고 된 마약류 중 사용량(낱개수량으로 산출, 동물 투약보고 건 제외)이 많은 10대 마약류 현황을 보면, 가장 사용량이 많은 마약류 성분은 ‘알프라졸람’이었습니다.

 그 다음으로 졸피뎀타르타르산염, 로라제팜, 디아제팜, 클로나제팜, 펜디메트라진타르타르산염, 에티졸람, 펜터민염산염, 옥시코돈염산염, 코데인인산염수화물 등의 순으로 사용량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그리고 마약류 중 향정신성 졸피뎀‧프로포플‧식욕억제제 등 사용현황을 살펴보면, 2018년 7월부터 금년 4월까지(5월 보고분 포함) 졸피뎀의 경우 처방기관 2만 9,328개소에서 915만 2,444건 1억 7,883만 6,561개(정)을 처방한 것으로 집계되었습니다.

 또 프로포플의 경우 처방기관 6,896개소에서 771만 2,817건 959만 8,897개(정)을 처방하였고, 식욕억제제의 경우 처방기관 2만 3,708개소에서 496만 7,967건 1억 9,711만 6,554개(정)을 처방한 것으로 집계되었습니다.

 식약처는 남인순 의원에 제출한 ‘마약류통합정보관리시스템 구축 이후 마약류 오‧남용 방지를 위해 추진해온 시책’에서 “마약류통합정보관리시스템의 빅데이터를 분석하여 업무목적 외 과다‧허위처방‧불법유출 의심사례(비정상 과다투약, 사망자 명의 도용, 허위주민번호 등)를 선별하여, 검‧경 기획합동감시 및 TF운영으로 집중 단속하고 있다”면서, “올해 4월 마약류통합정보관리시스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과다투약, 사망자‧허위 환자명의 투약, 의사 본인처방 등이 의심되는 52개 의료기관을 검‧경 합동 감시하여 27개소를 수사의뢰 및 행정처분 조치했다”고 밝혔습니다.

 식약처는 또 “의사에게 마약류 약물 사용 처방분석 리포트를 제공하여 자율적인 적정 사용을 유도하고 약물에 대한 가이드라인도 지속 마련‧제공하는 등 의료용 마약류 적정사용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남인순 의원은 “식약처가 두 차례 시범사업을 거쳐 지난해 5월 마약류통합정보관리시스템을 구축하였는데, 시스템을 통해 수집되는 의료용 마약류 빅데이터를 제도 본래 목적인 마약류 오․남용 방지에 적극 활용해야 한다”면서 “마약류 빅데이터를 검․경 합동감시 뿐만 아니라 전국 보건소 및 일선 의료현장의 의사가 활용하여 오․남용을 방지할 수 있도록 활용 기능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사용량이 많은 10대 마약류 성분 현황>

(취급일자: ‘18. 7. 1 ~ ’19. 4. 30, 5월까지 보고된 자료)

순위

성분명

1

알프라졸람

2

졸피뎀타르타르산염

3

로라제팜

4

디아제팜

5

클로나제팜

6

펜디메트라진타르타르산염

7

에티졸람

8

펜터민염산염

9

옥시코돈염산염

10

코데인인산염수화물

<마약류 중 졸피뎀‧프로포플‧식욕억제제 사용 현황>

(취급일자: ‘18. 7. 1 ~ ’19. 4. 30, 5월 보고 포함)

성분명

처방기관수(개소)

처방건수(건)

사용량(정,개)

졸피뎀

29,328

9,152,444

178,836,561

프로포폴

6,896

7,712,817

9,598,897

식욕억제제

23,708

4,967,967

197,116,554


황경숙 기자  easytree@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경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뉴스캔

주소: 04167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25 (마포동, 신한디엠빌딩 778호)  |  대표전화 : 070-7724-0363  |  팩스 : 0303-0363-3922  |  email : easypol1@gmail.com
등록번호 : 서울아00170  |  등록일 : 2006년2월13일  |  대표·발행·편집인 : 장덕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덕수 Copyright © 2008 - 2019 뉴스캔. All rights reserved.
뉴스캔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엔디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