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기 의원, 회덕IC 신설 사업 등 내년 대덕 관련 全주요사업 정부예산 확보
상태바
정용기 의원, 회덕IC 신설 사업 등 내년 대덕 관련 全주요사업 정부예산 확보
  • snstv장덕수 기자
  • 승인 2019.08.30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방위원으로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사업 예산 3,630억도 확보

 자유한국당 정용기 국회의원(대전 대덕구)은 30일 2020년도 정부예산과 관련하여 회덕IC 신설사업 등 대덕과 관련한 대부분의 주요사업에 대한 국비를 확보했다고 밝혔습니다. 

 세부적으로 경부고속도로 회덕 IC 연결도로 건설사업에 64.19억원, 충청권 광역철도 사업 예산 10억원, 신탄진인입선로 사업 예산 20억원, 대덕특구 동측진입로 개설 사업(신문교)에 15억원, 스마트 트램 관련 예산 70억원, 대전 산단재생 –기반시설 예산 5.3억원, 장동~상서간 도로개설 예산 1.43억원,  장등천 가도교에 7.5억원, 제1호기 소각시설 대보수 38억원, 대전산단 완충저류시설 23억원, 신탄진동 도시재생뉴딜 22억원, 오정동 도시재생뉴딜 24.8억원, 상서동 선형 개량 공사 설계비 0.87억원을 확보하였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국회 과방위원으로서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사업과 관련한 예산 3,630억원을 반영했습니다. 특히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예산은 작년 정부예산이 1753억원 감액 편성된 바 있습니다. 

 정용기 의원은 “그동안 과기부와 기재부에 사업의 필요성을 끊임없이 설득했다”면서 “이번 예산 확보를 통해 2021년 완공이라는 목표를 이룰 수 있게 되었다”고 그 의미를 설명했습니다. 
 
 정용기 의원은 “대덕구와 대전의 주요 현안사업 모든 항목의 예산이 확보되었다”면서“앞으로 당 정책위의장이자 예결위원으로서 국회 예산심의 과정에서 충청권 광역철도사업을 포함한 주요 사업들의 증액을 이루어내고, 정부가 추진하는 생활SOC사업에 많은 사업이 선정되도록 본격적으로 챙기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