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도서관, 박관용 전 국회의장 구술집 증정식
상태바
국회도서관, 박관용 전 국회의장 구술집 증정식
  • 황경숙 기자
  • 승인 2019.09.06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도서관(관장 허용범)은 6일 12시 서울 여의도 63빌딩에서 문희상 국회의장 등 국회주요인사가 참석한 가운데 박관용 전 국회의장 구술집 증정식을 가졌습니다.

 문희상 국회의장이 박관용 전 국회의장에게 전달한 ‘국회의장단 구술총서’ 다섯 번째 발간물 『대한민국 국회를 말하다: 박관

(왼쪽부터 노우진 국회기록보존소장, 허용범 국회도서관장, 문희상 국회의장, 박관용 전 국회의장, 이기우 국회의장비서실장)

 

용』편에는  학창시절, 정계입문 계기 및 국회의원과 국회의장 재임기 활동 등이 수록되어 있습니다. 

 특히 국회의장 임기 말인 2004년 3월 12일 노무현 대통령 탄핵소추안 의결 과정과 대통령 탄핵에 관한 박관용 의장의 생각이 담겨 있습니다.

 박관용 전 국회의장은 1938년 부산에서 출생하여, 평생 동안 의회민주주의 발전을 위해 앞장 선 대표적인 정치인입니다. 

 제11대 국회의원을 시작으로 제16대까지 6선 의원을 역임했으며, 제16대 국회 후반기(2002. 7. 8 ∼ 2004. 5. 29) 국회의장을 지냈습니다.

 허용범 국회도서관장은 “최초의 야당 당적 국회의장으로서 의회민주주의 발전을 이끌어 오신 박관용 의장님의 구술집을 발간하여 증정을 하게 된 것을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면서 “앞으로도 역대 국회의장의 구술집을 지속적으로 발간하여 우리나라 의회정치사를 입체적으로 연구하는 데 없어서는 안 될 귀중한 자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밝혔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